•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BMK, 21일 고양문화재단 아침음악나들이 공연

정수익 기자입력 : 2017.09.14 10:37:22 | 수정 : 2017.09.14 10:37:16


빅마마킹 BMK가 오는 21일 오전 11시 고양시 어울림극장에서 소울의 진수를 선보인다.

소울 마스터라는 타이틀의 이번 공연은 고양문화재단의 2017 아침음악나들이 보컬리스트 특집두번째 시즌의 일환이다. 상반기 첫 번째 시즌에는 김경호의 모닝 록 콘서트’, 바비킴의 소울 카페가 열렸다.

풍부한 성량과 부드러운 감수성,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소울 국모라는 애칭을 가진 BMK는 흑인음악을 바탕으로 한 블루스, 재즈, R&B에 모두 능통한 진한 감성의 보컬리스트다.

대표곡 물들어’ ‘꽃피는 봄이 오면외에도 MBC ‘나는 가수다에서 경연했던 명곡들 아름다운 강산’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등이 준비돼 있다.

게스트로 가수 이정봉이 대표곡 어떤가요MBC ‘복면가왕출연 당시 불러 화제를 모은 이소라의 제발등을 들려줄 예정이다.

고양문화재단 관계자는 아침음악 나들이는 육아와 가사일로 시간 내기 어려운 주부들을 위한 공연이라면서 추석 명절 가족들 챙기랴 고생할 아내 그리고 어머니를 위한 깜짝 선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침음악 나들이는 전석 2만원으로 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고양=정수익 기자 sagu@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