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외고교사, 학원장에 시험문제 유출… “30문제 중 27개 매우 흡사”

외고교사, 학원장에 시험문제 유출… “30문제 중 27개 매우 흡사”

김성일 기자입력 : 2017.11.09 12:20:51 | 수정 : 2017.11.09 12:21:31

경찰, 금품거래 여부 확인

서울의 한 외국어고 교사가 영어학원 원장과 학교에서 출제한 시험문제를 거래한 정황이 포착됐다.

서울 도봉경찰서에 따르면 A외국어고 교사인 황모(61)씨가 관련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황씨로부터 시험문제를 전달받은 것으로 조사된 B영어학원의 원장 조모(32)씨는 지난 7일 구속됐다.

황씨는 A외국어고의 1학년 2학기 중간고사 영어 문제를 시험이 치러지기 전 조씨에게 전달했고, 조씨는 학원생들에게 이를 공유하고 풀이를 해준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 결과, 조씨가 공유한 30여개 문제 중 27개는 실제 A외국어고에서 출제된 시험 문제와 매우 흡사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조씨가 시험문제 유출의 대가로 황씨에게 금품을 건넨 것으로 보고 조사를 진행 중이다.

김성일 기자 ivemic@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