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정태 회장 “휴머니티에 기반한 창의적 사고로 4차 산업혁명 대비하자”

지주 창립 12주년 기념식 개최

조계원 기자입력 : 2017.12.04 14:27:15 | 수정 : 2017.12.04 14:27:22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4일 그룹 및 지주사 출범 12주년을 맞아 “휴머니티에 기반한 창의적 사고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하자”고 밝혔다.

김 회장은 이날 명동 사옥 대강당에서 김 회장과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을 비롯한 그룹 관계사 CEO 외 임직원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그룹 및 지주사 출범 12주년 기념식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기념식은 지난 2005년 12월 1일에 출범한 하나금융그룹과 하나금융지주의 출범일을 기념하고 이를 계기로 직원들의 결속과 화합을 다지자는 취지로 개최됐다.

김 회장은 기념식에서 ‘사람에 대한 이해와 성찰을 통한 임직원의 주인의식 함양’을 당부하며, “그룹 출범 12주년을 맞아 그룹의 미래인 임직원들이 하나금융그룹의 주인이라는 자부심을 갖고 서로 소통하며 화합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서로의 생각이 하나가 된다면 어떤 풍랑과 역경 속에서도 하나금융그룹의 미래는 밝을 것”이라며 “금융업의 본질을 꿰뚫는 휴머니티에 기반한 창의적 사고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하자”고 강조했다.

특히 이번 기념식은 특별히 토크 콘서트 방식을 도입해 직원들이 실시간으로 참여하며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직원들의 질문에 김정태 회장이 직접 답변하는 시간을 통해 직급 및 형식의 틀을 깨고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하나금융그룹은 출범 12주년을 맞아 소통과 협업을 통해 모든 이해관계자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신뢰받고 앞서가는 글로벌 금융그룹’이라는 비전 달성에 한 걸음 더 다가가겠다는 계획이다.

조계원 기자 Chokw@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