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국애브비, ‘김장·연탄배달’로 소외된 이웃에 나눔 실천

‘나눔의 날’ 맞아 김장 350포기·연탄 3800장 등 전달

송병기 기자입력 : 2017.12.07 17:04:36 | 수정 : 2017.12.08 13:08:26

한국애브비(대표이사 유홍기)는 지난 6일 서울 영등포구 요셉의원과 성북구 정릉동에서 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사랑의 김장 나눔 및 연탄배달’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소외 이웃들의 월동 준비를 돕고자 김장 350포기와 3800장 연탄배달을 통해 1000만원 규모의 성금도 전달했다.

김장 봉사를 위해 영등포에 위치한 서울가톨릭사회복지회부설 자선의료기관 요셉의원을 찾아가 봉사활동을 펼쳤다. 한국애브비 직원들은 의원에서 치료받는 행려자, 노숙자, 외국인 근로자 등 건강 관련 소외 이웃과 시설 봉사자들을 위한 360포기 김치를 직접 담가 전달했다.

한국애브비는 요셉의원에서 장기간에 걸친 꾸준한 봉사활동에 대해 지난 9월 요셉의원 개원 30주년 기념식에서 서울가톨릭사회복지회 감사패를 받기도 했다. 

연탄봉사는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 운동본부’와 함께 올해로 4회째 진행됐다. 직원들은 이웃들이 올 겨울을 따뜻하게 나길 바라는 마음으로, 좁은 골목 구석구석을 오르고 내리며 총 3,800장의 연탄을 배달하며 영하의 날씨에도 구슬땀을 흘렸다.

한국애브비 자원봉사단 회장인 강지호 이사는 “올해 네 번째 연탄봉사를 하고 있다. 매 해 육체적으로 힘들고 고단했지만,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들을 찾아가며 보람을 느낀다”며 “봉사활동을 함께 준비한 따손 회원들과 열심히 동참해 준 직원들, 근무시간 전사적인 봉사 기회와 지원을 해 온 회사 모두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유홍기 대표는 “직원들과 함께 했던 김장과 연달 배달 봉사를 통해 연말연시 더 춥고 외롭게 보낼 우리 사회 소외 이웃들과 따뜻한 마음을 나눌 수 있어 기쁘다. 직원과 함께 만들어 가는 기업문화를 바탕으로 나눔의 노력들을 계속 이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병기 기자 songb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