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파리바게뜨 제빵기사 70명, ‘근로자 지위 확인’ 소송

조현우 기자입력 : 2017.12.08 15:57:26 | 수정 : 2017.12.08 15:57:34

국민일보 DB

파리바게뜨 제빵사 70명이 ‘근로자 지위 확인소송’을 냈다.

8일 민주노총 산하 파리바게뜨지회는 제빵사 노조 소속 조합원 70여명이 지난 6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 ‘근로자 지위 확인소송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임종린 파리바게뜨지회장은 “고용노동부가 ‘불법파견’으로 결론 내린 것은 제빵사들이 본사 직원이어야 한다는 의미”라면서 “제빵사들의 지위를 법정에서 확인받고 그간 본사 직원과의 임금 차액에 대한 보상을 청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소송과는 별개로 (파리바게뜨) 본사와의 대화는 계속 시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노조는 제빵사들이 소속된 협력업체가 지급하지 않은 체불임금에 대한 소송도 제기할 것으로 알려졌다.

조현우 기자 akg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