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건강 나침반] 강추위에 ‘수족냉증’ 이겨내기

손발 시려 더 추운 겨울, ‘수족냉증’ 극복하기

기자입력 : 2017.12.17 12:54:28 | 수정 : 2017.12.17 12:54:42

글·강동경희대한방병원 한방부인과 이진무 교수

[쿠키 건강칼럼] 흔히 “손이 차면 마음이 따뜻하다”는 말이 있다. 손과 발이 찬 증상을 대수롭지 않게 여기면 건강에 위험할 수 있다. 특히 요즘처럼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 손과 발의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않기 때문에 ‘수족냉증’을 의심해봐야 한다. 수족냉증은 손발이 시리거나 정상 이상으로 차가운 증상을 말한다. 손발이 너무 차가우면 찌릿한 느낌이나 극심한 통증까지 발생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호르몬 변화 겪는 여성에서 많이 발생

수족냉증은 손발이 차가운 것이 주된 증상이지만, 때로는 무릎이나 아랫배, 허리처럼 다양한 신체부위에서 냉기를 느낀다. 현재까지 원인은 뚜렷이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말초 부위의 혈액순환이 충분히 이뤄지지 않을 때 신체 열 공급이 떨어지면서 손‧발의 온도가 낮아지고 냉증을 호소하는 것으로 하고 있다.

대한한방부인과학회지에 따르면 냉증을 호소하는 환자의 40.5%는 어지럼증이나 빈혈을 갖고 있으며, 위장장애(30.4%), 정신신경증상(25%), 관절질환(21.1%), 산후풍(19.9%), 불임증(12.5%) 등을 호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냉증을 가장 강하게 느끼는 계절로는 겨울(57%), 가을(14%), 봄(10%), 여름(3%) 순이었다.

냉증은 보통 남성보다 여성에게 많이 나타난다. 특히 출산을 끝낸 여성이나 40대 이상의 중년 여성에게 주로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여성은 생리, 출산, 폐경 같은 여성호르몬 변화 때문에 외부 자극으로부터 예민해질 수밖에 없다. 손과 발에 혈액 공급이 줄어들어 심한 냉감을 느끼게 된다. 증상이 심해지면 생리통, 갱년기 장애, 불임, 성기능장애 등을 유발할 수 있고 각종 종양이 발생할 확률이 높다. 

한의학에서 인체의 양기가 모자르면 냉증이 나타나는데, 이때 비위가 쇠약해져 소화불량이 나타날 수 있다. 몸을 따뜻하게 보호해주고 비위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적외선체열촬영 통한 개인의 체질과 상태에 적합한 한약, 침치료 등을 받으면 몸을 따뜻하게 하면서 정체된 기운을 풀어 증상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운동·보습 등 생활습관 개선이 중요

수족냉증 치료를 위해 혈액순환제제를 복용하기도 한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치료법은 생활습관을 교정하는 것이다. 손과 발뿐 아니라 몸 전체를 따뜻하게 해야 한다. 겨울철엔 두꺼운 온 한 벌을 입기보다 여러 겹의 옷을 껴 입는 것을 권장한다. 옷은 가벼우면서 땀을 잘 흡수하는 면 소재가 좋다.

외출할 때는 모자, 귀마개, 목도리 등을 모두 착용하는 것이 좋다. 세수나 설거지 등을 할 때에는 찬물을 사용하지 말고, 피부가 건조하지 않게 보습에 신경을 써야한다. 만약 찬 공기나 찬물, 극심한 스트레스 상황에 놓일 때 피부 색깔이 변하면서 통증이 동반되면 수족냉증과 비슷한 레이노증후군을 의심해야 한다.

평소 균형 잡힌 식사와 생활리듬을 유지하면서 운동을 통해 수족냉증을 해소하는 것이 중요하다. 근육은 대사활동을 통해 체열의 50% 이상을 만들기 때문에 근육양이 적으면 그만큼 열 생산이 되지 않아 손발이 더욱 차갑게 느껴질 수 있다.

◇평소 한방차(茶) 즐기면 효과적

한방차(茶)는 수족냉증을 극복하는 효과적인 방법 중 하나다. 쑥, 인삼, 생강, 구기자, 대추, 계피 등의 약재로 차를 끓여 하루 두 번, 아침과 저녁으로 마시면 좋다. 특히 부인과 질환으로 인한 수족냉증에는 더덕, 당귀, 향부자를 차로 마시면 도움이 된다.

▲보골지차=수족냉증뿐만 아니라 전신냉증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된다. 보골지는 신장 기능을 항진시켜 정력을 소생시킨다. 하복부를 덥게 하며 소변의 양도 많게 하고 힘이 있게 한다. 유정, 유뇨, 설사를 막아주고 식욕과 기력을 돋아준다. 

▲생강차=생강을 말려서 가루로 해서 끓여 마신다. 여기에 5대1의 비율로 계피가루를 넣고 끓이면 향기와 맛과 효능이 더욱 좋다. 생강차는 겨울이면 손발이 몹시 차거나 속이 차서 소화가 안 되는 사람에게 좋다. 특히 계절에 관계없이 허리나 무릎이 시리다는 사람, 생식기가 차서 성생활이 약한 사람은 오래 복용하면 좋다. 

▲쑥조청차=쑥을 삶아서 물을 꼭 짠 다음 계속 저어가며 불에 고우면 조청처럼 만들어지는데 이 쑥 조청을 한 두 티스푼을 더운물에 타서 마시면 냉증과 아울러서 대변, 소변, 소화뿐만 아니라 월경불순까지 좋아지게 된다. 

▲인삼대추차=대추는 몸을 따뜻하게 하고 겨울에 맞는 보약재로 적합하다. 인삼에다 대추를 넣어 차로 끓여 마시면 허약한 몸이 튼튼해지고 혈액이 잘 돌기 때문에 핏기가 없이 까칠한 사람의 얼굴이 곱고 부드러워진다. 

▲당귀차=당귀는 여성을 위한 약초라고 할 만큼 각종 부인병에 효과적이다. 여성의 냉증, 혈색 불량, 산전·산후의 회복, 월경 불순에 좋으며, 오랫동안 복용하면 손발이 찬 증상을 개선시킬 수 있다.

▲구기자차=구기자는 혈액순환을 촉진하며 강장효과가 뛰어나 수족냉증과 함께 장이 약한 사람에게 매우 좋다. 말린 구기자 잎 7∼20g 정도를 달여 마신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