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뉴스 여론조사] 국민 48.6% “가상화폐, 정부가 관리해야”

국민 48.6% “가상화폐, 정부가 관리해야”

정진용 기자입력 : 2017.12.19 16:30:00 | 수정 : 2017.12.19 16:05:20

국민 48.6%가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관리를 정부가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쿠키뉴스 의뢰로 조원씨앤아이가 조사,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정부가 최근 가상화폐에 대해 미성년자 거래 금지나 세금부과 등을 골자로 하는 대책 안을 마련했다. 앞으로 가상화폐를 어떻게 관리해야 한다고 생각하는가'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48.6%가 '정부가 관리해야 한다'고 답했다. '시장에 맡겨둬야 한다'는 25.4%, '잘 모르겠다'는 26% 였다.

정부는 지난 13일 ▲제도권 금융기관의 가상화폐 신규 매입과 보유 금지 ▲고교생 등 미성년자와 외국인의 가상화폐 계좌 개설과 거래 금지 ▲가상화폐 투자수익 과세를 골자로 하는 긴급 대책을 발표했다.

정부 개입 찬성 여론은 광주·전라 지역에서 가장 높았다. 과반이 넘는 51.9%가 '정부가 관리해야 한다'고 답했다. 부산·울산·경남 51.7%, 경기·인천 50.3%, 서울 48.3%, 대구·경북 45.3%, 대전·세종·충청 44.3%, 강원·제주 35.8%가 그 뒤를 이었다.

연령별로는 40대 56.5%가 '정부가 관리해야 한다'고 답했다. 30대 52.7%, 50대 49%, 60세 이상 44.2%, 19~29세 40.9% 순이다.

이번 조사는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사흘간, 대한민국 거주 성인남녀를 대상으로 ARS 여론조사(유선전화47.5%+휴대전화52.5%, RDD 방식, 성·연령·지역별 비례할당무작위추출)를 실시한 결과다. 표본수는 1000명(총 통화시도 3만3666명, 응답률 3.0%,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 ±3.1%p)이다. 그 밖의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 오차보정방법 : [림가중] 성별, 연령별, 지역별 가중값 부여(2017년 11월말 행정자치부 발표 주민등록인구 기준)

정진용 기자 jjy4791@kukinews.com

그래픽=임수지 thfl0921@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