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전북대병원, 2018년 시무식 개최

유승호 기자입력 : 2018.01.02 14:52:53 | 수정 : 2018.01.02 14:52:57

[전북대병원 제공=쿠키뉴스]

전북대학교 병원이 운영위원과 보직자, 교직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힘찬 시작을 알리는 시무식을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전북대학교병원 강명재 병원장은 이날 시무식에서 “지난 한 해는 의료계는 물론 병원 내부의 여러 가지 일로 그 어느 때보다 힘들고 어려운 시기였지만 병원가족 여러분의 아낌 없는 성원으로 한 해를 잘 마무리하고 새해를 맞이할 수 있게 됐다” 고 치하한 뒤 “ 한 해를 시작하면서 병원이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이어 “2018년은 하반기에 실시 하는 3주기 의료기관 인증 평가에 잘 대비해 우리 병원이 환자 안전과 의료서비스 향상을 위해 노력하는 병원으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면서 병원의 경영시스템 전반에 대한 혁신과 효율화를 통해 병원의 안정과 내실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 며 “ 최고 수준의 진료와 연구, 교육 역량을 갖춘 지역거점 병원이자 공공의료기관의 사명감 실현하기 위해 힘차게 걸어 나가자”고 선언했다. 

이날 시무식에는 2017년 한 해 동안 병원 발전을 위해 노력한 부서에 주는 우수 진료과와 기초 및 임상의학 연구 및 학술활동을 높이기 위한 학술상 및 공로상 등에 대한 시상식도 진행됐다.

우수 진료과는 ▲피부과 ▲재활의학과 ▲산부인과 ▲이비인후과 ▲병리과 ▲핵의학과 ▲소아치과 ▲구강내과 등 8개 과에 돌아갔다.

기초 및 임상의학 분야의 연구 및 학술 활동을 높이기 위해 제정된 학술상은 ▲우수연구자(피부과 박진 교수, 정형외과 김정열 교수, 성형외과 신진용 교수, 영상의학과 송지수 교수, 해부학교실 채옥희 교수) ▲우수논문상(소화기 내과 김상욱 교수, 이비인후과 권삼현 교수, 핵의학과 정환정 교수, 생화학 교실 박병현 교수) 등 2개 부문에서 9명에 각각 수여됐다. 

또 공로상은 임상연구 수행환경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은 생명의학연구윤리 심의위원회에 돌아갔다.

전주=유승호 기자 a2396b@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