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종석 “2017년 가장 잘한 일? 카페 오픈한 것… 숙원사업이었다”

이종석 “2017년 가장 잘한 일? 카페 오픈한 것”

이준범 기자입력 : 2018.01.03 10:35:32 | 수정 : 2018.01.03 16:04:52

사진=이종석 인스타그램


배우 이종석이 지난해 개업한 카페가 화제다.

3일 공개된 하이컷과의 인터뷰에서 이종석은 2017년 한 해 가장 잘한 일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카페를 오픈한 것"이라고 답했다.

이종석은 “(카페를 여는 것은) 숙원사업이었다”며 “스케줄이 없어도 눈 뜨면 카페로 갈 때가 많다. 연기 외에 관심 가져본 게 거의 없어서 신세계가 열린 기분이다”라고 답했다.

이종석은 지난해 서울 신사동 가로수길에 2층 규모 카페를 오픈했다. 커피, 디저트, 브런치 등을 파는 이 카페는 이종석이 직접 인테리어 과정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종석은 자신의 카페에서 일상을 보내는 모습을 SNS에 종종 올려 화제가 됐다.

또 이종석은 2018년 계획에 대해 "그동안 작품을 고를 때 얼개가 탄탄하고 의미가 있거나, 명분 있는 작품들 위주로 한 것 같다"며 "2018년에는 가볍게 볼 수 있는 로맨틱 코미디나 멜로 작품도 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