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TX중공업, 10억여 원 지방세 회생채권 갚아

강승우 기자입력 : 2018.01.03 12:09:05 | 수정 : 2018.01.03 20:11:44

STX중공업. [사진= 쿠키뉴스 DB]

경남 창원시 성산구(구청장 양윤호)는 기업회생 중인 STX중공업이 회생채권(지방세) 106389만원을 지난달 29일 갚았다고 3일 밝혔다.

이 세금은 STX중공업이 올해 말까지 내기로 한 것인데, 회생계획안이 차질 없이 이행 중이라고 구는 설명했다.

STX중공업은 선박용 엔진제작과 플랜트 사업을 주력으로 1조원대 연매출을 기록했지만, 조선업 침체 등 경영상 어려움으로 20167월 기업회생을 신청했다.

지난해 1월 서울회생법원이 회생계획 인가를 결정했다.

이후 STX중공업은 M&A(인수합병) 등 경영 정상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성산구 세무과 관계자는 “STX중공업이 채무 변제 재원 조달을 위해 자회사 지분을 양도하는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채무 변제를 충실히 이행하고 있다기업섬김 창원 만들기에 앞장서는 우리 구는 201912월 말까지 남은 회생채권에 대한 징수유예 등 기업회생에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창원=강승우 기자 kkang@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