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산청군, 오지마을 주민 위한 ‘브라보 한방택시’ 확대 운영

이영호 기자입력 : 2018.01.03 18:30:33 | 수정 : 2018.01.03 18:30:36

산청군이 오지마을 주민들의 교통편의를 위한 1000원 택시 브라보 한방택시운영을 확대한다.

 

[사진=산청군]

산청군은 버스승강장에서 마을까지 1km이상 떨어져 있어 버스이용이 불편한 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이용권과 함께 1000원만 내면 되는 브라보 한방택시를 신안면과 단성면 등까지 확대, 모두 46개 마을에서 시행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5년부터 운영된 브라보 한방택시는 저렴한 비용으로 마을회관에서 해당 면소재지까지 이동할 수 있는 교통수단으로 주민들의 교통복지 증진에 기여해 왔다 

브라보 한방택시를 이용하는 주민들은 각 마을로 기 배부된 이용권과 함께 1회에 1000원의 요금만 내면 된다 

전체 비용 중 주민이 낸 1000원을 제외한 나머지 금액은 산청군이 지원한다. 

산청군은 또 올해 브라보 한방택시의 원활한 사업 추진과 보조금 집행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경남도와 함께 브라보 한방택시 운영 IT시스템도 구축할 계획이다.

산청=이영호 기자 hoho@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