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부안군, 2018년 시설원예 비닐하우스 지원사업 신청접수

김완모 기자입력 : 2018.01.09 12:32:23 | 수정 : 2018.01.09 12:32:27

[부안군 제공=쿠키뉴스]

전북 부안군은 시장개방 확대와 농산물 유통환경 변화 등에 대응 가능한 생산·유통체계 구축을 위한 2018년 시설원예 비닐하우스 지원계획을 확정하고 신청접수를 받는다고 9일 밝혔다.

이에 부안군은 식품클러스터·ICT스마트팜사업, 간편형 스마트팜, 고추비가림 재배시설 지원사업 등 3개 사업에 대한 지원계획을 수립하고 각 읍·면사무소를 통해 신청을 받고 있다.

식품클러스터·ICT스마트팜사업은 부안군 지역특화품목으로 지정된 감자, 수박, 양파, 무, 배추, 대파, 머위 애호박, 딸기, 화훼 등 작목경작을 위한 시설하우스를 지원하고 있으며 사업대상은 지역농협 등에 속해 있으면서 2016년 통합마케팅조직(조합공동사업법인)에 지역특화품목 출하실적이 있거나 신규로 약정 체결하는 농업경영체(농업인, 농업법인)이다.

[부안군 제공=쿠키뉴스]

간편형 스마트팜은 원예시설하우스에 온·습도 센서, CCTV 등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시설하우스를 설치함으로써 농촌인구 감소와 노동력 확보에 따른 어려움을 해소하고 농업에 경험이 부족한 청년과 귀농인들이 쉽게 스마트팜에 접근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한 사업이다.

고추비가림 재배시설은 건고추용 고추재배를 희망하는 농업인·농업법인으로 최소 시설 기준이 800㎡ 이상이다.

각 사업을 희망하는 농업인은 해당 읍·면사무소에 오는 15일까지 사업신청서 등 구비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부안=김완모 기자 wanmokim@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