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아르콘·한국얀센, 환자 꿈 응원 캠페인 ‘드림온’ 참가자 모집

오는 3월10일까지 ‘성인 ADHD’ 환자 대상 참가 신청

송병기 기자입력 : 2018.02.26 15:12:09 | 수정 : 2018.02.26 15:12:17

(사)아르콘이 주최하고 한국얀센이 후원하는 환자 꿈 응원 캠페인 ‘드림온(Dream-On)’이 ADHD(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환자를 대상으로 3기 참가자를 모집한다.

드림온은 지난 2016년 암환자를 대상으로 캠페인을 시작한 이래 난소암, 림프종 환자들의 꿈을 응원하는 프로그램을 펼쳐 왔다. 이 캠페인을 통해 환자 및 가족들의 정서적 공감을 이끌어 냈다.

올해는 드림온 캠페인의 지속 가능성과 지원이 필요한 다양한 질환이 존재하는 사회적인 이슈를 고려해 정신질환으로 영역을 확장해, 보다 많은 환자들의 사회적 자립과 정서적 지원을 위해 기획됐다.

이번 드림온은 사회적 편견으로 소외 받고 있는 정신질환 환자 중에서도 성인 ADHD 환자를 대상으로 한다. 성인 ADHD는 유병률 대비 치료율이 1%정도 밖에 되지 않아 잠재적 사회경제적 손실을 야기하는 질환이다.

드림온 3회는 ADHD 증상으로 인해 사회생활의 어려움을 겪고, 잦은 실패 경험으로 자존감이 낮아진 성인 환자들의 정서적 지원을 위한 멘토링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대상은 ADHD증상으로 사회생활 및 대인관계에 어려움을 겪은 경험이 있거나 이를 해결하고 싶은 성인 ADHD 환자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아르콘 공식 홈페이지 또는 드림온 사무국으로 접수 가능하며, 접수 기간은 3월10일까지다.

참가자들은 3월부터 4월까지 수도권에서 총 4회 진행되는 ‘드림온 멘토링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각계 전문가가 환자들의 일일 멘토가 돼 질환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전달해주고 코칭을 통해 자존감 회복 등을 도와주는 시간이 마련될 예정이다.

아르콘 장래주 사무국장은 “올해 세 번째인 드림온을 통해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정신질환에 대한 대중적 인식이 제고되고 보다 많은 정신질환 환자들이 정서적 지원을 받아 건강한 사회생활을 이어 나갈 수 있기 바란다”면서 “아르콘은 앞으로도 사회적 이슈를 고려해 지원이 필요한 다양한 질환으로 프로그램 대상을 확장해 대표적인 환자 정서 지원 프로그램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병기 기자 songb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