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현대重 유상증자로 1조2350억 확보… 부채비율↓

이훈 기자입력 : 2018.03.12 14:16:55 | 수정 : 2018.03.12 14:16:57

현대중공업이 자금난에 선제 대응할 수 있게 됐다.

현대중공업에 따르면 지난 7~8일 우리사주조합과 기존 주주 대상으로 유상증자 청약 접수를 진행한 결과, 107.8%의 청약률을 기록했다.

현대중공업은 이번 유상증자로 1조2350억원을 확보했다.

이 중 약 8200억원을 재무구조 개선을 위한 차입금 상환에 사용하다.

이로 인해 지난해 말 89.9% 였던 부채비율은 78%수준까지 떨어졌다.

나머지 금액은 R&D 투자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훈 기자 hoo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