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유디치과, 소방관 치아건강 지킴이 되다

전미옥 기자입력 : 2018.03.14 14:00:34 | 수정 : 2018.03.14 14:00:31

사진=유디치과 제공


유디치과협회(이하 유디치과)는 지난 13일 오전 11시, 서울시 영등포구에 위치한 한국소방안전협회 대회의실에서 진세식 유디치과협회 협회장과 김종명 ㈜유디 사장을 비롯해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 김철종 회장, 최인창 단장 및 양 측 주요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현직· 소방공무원들의 구강건강 증진 및 의료지원’을 주요 골자로 하는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이하 소방동우회)는 퇴직 소방공무원 상호간의 친목도모 및 소방경험과 지식을 공유하고 발전하기 위해 설립된 4대 공법단체다. 전직 소방관의 경험을 바탕으로 국민의 소방안전 및 화재예방에 필요한 사업을 비롯해 현직 소방관의 복지와 처우개선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실행하고 있다.

지금까지 유디치과는 각 지역 별 소방서와 따로 협약을 맺고 소방관의 구강건강을 지원해 왔다. 하지만 이번 의료지원 협약식을 계기로 현직 소방관을 비롯해 상이 소방관 및 퇴직 소방관까지 약 6만 여명 이상의 소방공무원은 유디치과협회에 소속 된 전국 120여개 지점에서 동일한 의료우대 혜택을 받게 되었다.

또한 협약식에 앞서 양 기관 대표자들은 열악한 근무환경과 위험구조활동으로 인해 소방관의 치아 건강이 위험하다는 점에 공감했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부족한 인력과 바쁜 근무환경 그리고 금전적 어려움으로 인해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하고 있다는 점에 큰 우려를 표했다.

김철종 회장은 소방관의 이러한 상황을 조금이나마 해소 하기 위해 각 지역 소방서에 유디치과 덴탈버스 운영을 요청했다. 이에 진세식 협회장은 실무협의를 통해 유디치과 덴탈버스 뿐 아니라 소방가족을 위한 다양한 후원사업에 협조할 것을 약속 했다.

이날 업무 협약식에 참석한 진세식 협회장은 “화재진압현장에서 이를 악물고 구조활동을 하느라 소방관의 치아가 성한 곳이 없다는 이야기는 큰 충격”이었다며, “국민의 안전을 위해 화재현장에서 목숨 걸고 활동하는 소방관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디치과는 오는 4월 8일, 현직소방관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이 소방관 및 순직 소방관 가족을 지원하기 위한 2018 영웅마라톤대회(With HERO Marathon 2018)에 공식 후원자로 나섰다. 오는 9월에 예정된 ‘충주세계소방관대회’에 참여해 소방가족행사에 적극 협조할 계획이다.

전미옥 기자 romeo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