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70대 노인 폭행한 고교생, 상해죄로 경찰조사 中

신민경 기자입력 : 2018.05.29 17:59:10 | 수정 : 2018.05.29 17:59:13

사진= 국민일보 DB

길에서 70대 노인을 폭행한 고등학생이 경찰 조사를 받았다.

서울 동작경찰서는 29일 “고등학생 A(16)군을 상해죄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사건이 파출소에 단순 폭행으로 신고됐지만 확인 결과 피해가 크고 고의성이 입증됐다”며 “이후 상해죄로 변경됐다"고 설명했다.

A군은 지난 15일 오후 10시 서울 동작구 남성역 부근을 걷다가 노인 B씨와 부딪혔다. 이후 말다툼이 일자 A군은 B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폭행을 당한 후 의식을 잃어 즉시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후 B씨는 15일간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B씨의 지인 C씨는 폭행 직후 현장을 달아나던 A군의 일행 중 한 명을 붙잡아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C씨는 “A군의 친구들이 폭행 현장을 둘러싸고 말리지 못하게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C씨의 진술을 바탕으로 A군 일행에 대해 조사를 진행 중이다. 

신민경 기자 smk5031@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