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비디오스타’ 남태현, 열애설 적극 해명 “정려원-손담비 친한 누나일 뿐”

남태현, 열애설 적극 해명 “정려원-손담비 친한 누나일 뿐”

이준범 기자입력 : 2018.06.20 09:57:40 | 수정 : 2018.06.20 10:16:28


그룹 위너 전 멤버 남태현이 정려원, 손담비와의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남태현은 “과거에는 머리에 똥이 많이 차서 '무슨 방송이야'라는 생각을 많이 했는데, 이제는 어디든 불러주시면 가겠다”고 첫 출연 소감을 밝혔다.

남태현은 이날 방송에서 배우 정려원, 가수 손담비와의 열애설에 관해 해명했다. 남태현은 "정말 그 두 분은 친구"라며 "확실히 하고 싶다. 친한 누나일 뿐"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정려원 선배님이랑 굉장히 친하다”며 “누나가 그림을 그리고 저도 그림을 그린다. 지인 소개로 누나 작업실에 놀러 간 적이 있다”며 설명했다.

또 손담비와 동영상 애플리케이션을 찍은 것에 대해서는 “솔직히 우리 영상을 다른 사람이 찍었다면 나 같아도 '사귄다'고 했을 것 같다”며 “그런데 담비 누나도 절 편하게 생각하고 내가 남자보다 여자들이랑 대화를 잘 하는 편이다. 연애 고민을 상담할 정도로 친하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리고 제 스타일이 아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남태현은 즉석에서 손담비와 전화를 연결하기도 했다. 전화를 받은 손담비 역시 “정말 친한 동생 그 이상, 그 이하도 아니다”라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