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세이브 6개’ 조현우, 독일전 MOM 선정

이다니엘 기자입력 : 2018.06.28 02:45:34 | 수정 : 2018.06.28 02:47:03

조현우가 독일전 최우수 선수(MOM)로 선정됐다. 무려 6개의 세이브를 기록하며 국제축구연맹(FIFA)이 공인한 최고의 선수로 선정됐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7일(한국시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독일과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F조 최종전에서 2-0으로 이겼다.

이날 한국은 전후반 90분 동안 숱한 위기 속에서 실점을 허용하지 않으며 극적인 역전승의 토대를 마련했다. 김영권-윤영선의 수비 조합이 독일의 파상공세를 튼튼히 막아낸 가운데 조현우의 신들린 선방이 한국을 벼랑 끝에서 구했다. 조현우는 ‘맨 오브 더 매치(MOM)’에 선정됐다.

조현우는 이날 안정적인 볼 처리로 한국 수비의 든든한 버팀목이 됐다. 페널티 에어리어 안쪽에서의 기민한 움직임은 단연 발군이었다. 독일은 좌우를 가리지 않고 공격전개를 펼쳤지만 조현우의 한 발 빠른 상황판단에 수차례 공격을 접어야했다.

이다니엘 기자 dne@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