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탈세 논란' 가수 이미자 19억원 세금 부과…10년간 44억 탈루 "그 연세에 그렇게 사셔야 하나"

'탈세 논란' 가수 이미자 19억원 세금 부과

윤광석 기자입력 : 2018.08.07 17:47:37 | 수정 : 2018.08.07 17:47:42

MBC


가수 이미자가 과세당국의 세금 부과에 불복해 소송을 냈지만 패소했습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6부(부장판사 이성용)는 이미자가 반포세무서를 상대로 낸
종합소득세 등 부과처분 취소소송에서 원고의 청구를 기각한다"고 판결했는데요.


세무조사 결과 이미자는 각종 공연을 통해 얻은 이익 중 상당 부분을 매니저를 통해 현금으로 받은 뒤
이를 신고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매니저에게 받은 돈을 남편의 계좌에 입금하거나, 아들에게 현금으로 약 20억원을 증여하는 방식 등이 동원됐는데요.

누리꾼들 반응 살펴보시죠.


oh****
탈세 좀 하지 말자. 내더라도 벌 만큼 벌잖아.


On****
나이 들면 원로라 부르는데. 그 연세에 그렇게 사셔야 하나?


cj****
앞으론 좀 베풀고 사시길

dl****
이미자가 19억원어치 이미지 날렸네!!

ps****
세금을 내세요! 납세는 의무입니다!!



이미자는 2016년 탈세 논란에 휘말려 세무조사를 받았는데요.

10년간 44억원이 넘는 소득 신고를 누락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윤광석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