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금기, '2018 이금기 영셰프 국제 중식 요리대회' 개최

조현우 기자입력 : 2018.09.13 08:16:57 | 수정 : 2018.09.13 08:17:03

글로벌 소스 브랜드 이금기가 ‘2018 이금기 영셰프 국제 중식 요리대회를 개최한다.

13일 이금기에 따르면 오는 19일부터 20일까지 양일간 홍콩 중화주예학원에서 진행되는 이번 대회는 한국을 비롯한 홍콩, 마카오, 일본, 대만, 미국, 캐나다, 네덜란드, 체코, 프랑스 등 총 17개 지역의 관련 협회와 협업해 진행된다.

세계 각지에서 참가한 만 40세 이하의 현업에 종사하고 있는 젊은 프로 중식 셰프들이 마음껏 조리기술과 창의력를 발휘하고 서로 교류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한다. 이번 대회에서는 전 세계 17개 지역에서 참가한 42명의 영셰프들이 홍콩에 모여 이금기 130주년 최고의 맛 계승 대상타이틀을 두고 결선을 치룬다.

경기방식은 제한된 90분의 시간 안에 지정된 4가지 주재료 (소고기, 돼지고기, 새우, 닭고기) 중 무작위로 1가지를 선택하고 부재료를 비롯해 이금기의 소스와 조미 제품을 활용해 한 가지 작품을 제출하는 방식이다.

대회의 심사위원단은 총 7인의 국제적으로 영향력 있는 중식 마스터 셰프들(여경래-한국중식연맹 회장, 량페이헝-홍콩중식조리사협회회장, 천후이롱-네덜란드 중식셰프협회 명예회장, 곤도 신지-일본 중국요리협회 부회장, 리야오윈-세계 중식마스터셰프교류협회 회장, 펑뤼틴- 싱가폴 중식조리사협회고문, 재키 양-이금기 컨설턴트 셰프)로 구성됐다.

심사는 제출된 작품의 맛, 질감, 창의성, 외관 및 위생 등의 항목으로 평가하여 이금기 130주년 최고의 맛 계승 대상’, 금상, 은상 및 동상과 최우수 크리에이티브 상, 최우수 소스 컴비네이션 상, 최우수 프리젠테이션 상, 최우수 요리상의 수상자를 엄격하게 선정한다.

한국 대표로는 지난해 12월 국내에서 펼쳐진 치열한 예선을 거친 세 명의 선수(이정훈-롯데호텔 도림, 안병훈-조선호텔 홍연, 정덕수-그랜드엠베세더호텔 홍보각)가 결선에 참가한다.

이금기 관계자는 전 세계의 젊은 셰프들이 이금기 영셰프 국제 중식 요리대회에서 각자의 모든 기량을 펼치고 본 대회의 경험으로써 조리기술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조현우 기자 akg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