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미래에셋대우 “삼성전자 반도체 가격하락 우려 지속…목표주가 하향”

유수환 기자입력 : 2018.09.27 09:03:19 | 수정 : 2018.09.27 09:03:22

미래에셋대우는 27일 삼성전자에 대해 “반도체 사업의 가격하락 우려가 지속되고 있다”라며 기존 목표주가 6만4000원에서 6만30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미래에셋대우 박원재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은 지난해 같은 분기 보다 18.1% 증가한 17조1700억원으로 추정된다. 이는 사상 최대 분기 이익이지만 기존 17조6100억원보다는 2.5% 하향 조정된 실적”이라며 이같이 설명했다.

박 연구원은 “반도체 성수기 효과가 나타나고 있으나 가격 상승이 둔화하고 있다”면서 “D램은 4분기에 4Gb·8Gb 기준으로 2년 만에 가격이 하락 반전할 것으로 추정된다”라고 말했다.

박 연구원은 “삼성전자 3분기 전체 영업이익 기준 반도체 영업이익 비중이 79.2%라는 점을 고려하면 투자 심리에 부정적”이라고 분석했다.

또한 그는 스마트폰 사업 환경도 쉽지 않다고 평가했다. 박 연구원은 “갤럭시노트9 판매는 예상 수준이나 갤럭시S9 등 기존 모델 판매가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있다”라고 평했다.

그러면서도 박 연구원은 “현재 배당수익률이 3%를 넘고 추가 배당 성향도 가능하다”며 삼성전자에 대한 투자의견 ‘매수’는 그대로 유지했다.

유수환 기자 shwan9@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