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친절한 쿡기자] ‘대종상’의 역대급 방송사고… 신뢰 회복은 언제쯤

‘대종상’의 역대급 방송사고… 신뢰 회복은 언제쯤

이준범 기자입력 : 2018.10.23 13:22:11 | 수정 : 2018.10.23 13:22:21

사진=TV조선 캡쳐


달라질 거라 했습니다. 대중의 신뢰를 회복하겠다는 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달라진 건 없었습니다. 올해도 대리수상과 방송사고가 이어졌습니다. 이제 매년 반복되는 ‘대종상’의 헛발질도 대중들도 익숙해지고 있습니다.

지난 22일 오후 서울 세종대로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제55회 대종상 영화제’가 열렸습니다. 배우 신현준, 김규리의 사회로 진행된 시상식에선 영화 '버닝'(감독 이창동)이 작품상을, 영화 ‘1987’(감독 장준환)이 감독상을 수상했습니다. 영화 '공작'(감독 윤종빈)의 이성민과 황정민이 남우주연상을 공동 수상했고, 여우주연상은 영화 '아이 캔 스피크'(감독 김현석)의 나문희가 받았죠.

앞서 지난달 19일 김구회 조직위원장은 기자회견을 열고 “다시 한 번 공정하고 신뢰성을 바탕으로 국민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는 영화제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상학 한국영화인총연합회 회장 역시 “대종상이 비판 받았던 상처 때문에 여전히 부정적인 이슈를 갖고 있는 분들이 있을 수 있다”라며 “올해는 좀 더 발전되고 투명하고 공정한 영화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각오를 전했죠. 대종상의 공정성, 신뢰성 회복을 통해 이전과 다른 무게감을 갖도록 하겠다는 의미였습니다.

분명 과거처럼 몇몇 영화에 상이 쏠리거나 시상식에 참석한 배우들에게 ‘참석상’을 주는 일은 없었습니다. 독립영화부터 예술성이 강한 영화, 상업 영화 등 다양한 영화들이 골고루 상을 받아갔습니다. 참석하지 않은 배우들에게도 대리 수상을 통해 상이 전달됐고요. 특정 수상자가 ‘받을만했냐’는 자격 논란에 휘말리는 일도 없었죠.

그럼에도 대종상을 둘러싼 논란은 올해도 어김없이 발생했습니다. 대리 수상도 많았고 불참한 영화인들에 대한 비판도 있지만, 가장 황당한 사건은 음악상을 시상하는 순간에 일어났습니다. 음악상 수상자로 호명된 영화 ‘남한산성’의 류이치 사카모토 음악감독을 대신해 정체불명의 중년 여성이 대리 수상하는 사고가 발생한 것이죠. 자신을 “탤런트 겸 가수 한사랑”이라고 소개한 이 여성은 무대에 올라 트로피와 꽃다발을 받은 후 “(사카모토 감독이) 너무 바쁘셔서 못 오셔가지고 내가 대신 나왔다. 감사하다”고 말한 뒤 퇴장했습니다. 수상자의 이름을 언급하지도 않았고 어떤 관계인지 밝히지도 않고요.

사실 음악상의 대리 수상은 ‘남한산성’의 제작사 싸이런픽쳐스의 김지연 대표가 진행할 예정이었습니다. 음악상의 주인공이 발표된 직후 무대에 오르기 위해 객석에서 걸어가는 김 대표의 모습이 방송 화면에도 잡혔죠. 무대를 향해 걸어가던 김 대표는 다른 여성이 무대 뒤에서 나와 대리 수상하는 모습을 보고 당황한 듯 웃음을 터뜨리곤 자리로 되돌아가야 했습니다. 명백한 방송사고가 일어난 것입니다.

이후 김 대표는 ‘남한산성’의 촬영상을 대리수상하기 위해 무대에 올라 앞선 사고에 대해 쓴 소리를 했습니다. 그는 수상 소감을 전하며 “시상에 차질이 있었던 것 같다”면서 “‘남한산성’의 음악감독인 사카모토 류이치의 대리 수상자로 제가 참석하고 있었는데, 소통이 원활하지 않았다”고 어떻게 된 일인지 전했죠.

대종상은 지난해에도 방송사고로 많은 비판을 받았습니다. 이준익 감독과 배우 최희서가 수상 소감을 전하던 도중 방송 제작진의 대화가 그대로 방송된 것이죠. 하지만 올해는 그 이상이었습니다. 누구도 생각지 못한 참신한 방송사고로 대중의 기억에 남게 됐죠. 대체 그 여성은 어떻게, 무슨 이유로 그 무대에 올라갈 수 있었을까요. 음악상 트로피는 사카모토 감독에게 잘 전달된 걸까요. 대종상사무국 측은 아직 사고에 대한 공식적인 해명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대종상은 언제쯤 대중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을까요. 과연 그 날이 올까요.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