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누네즈 쐐기 스리런’ 보스턴, 다저스 꺾고 기선제압

‘누네즈 쐐기 스리런’ 보스턴, 다저스 꺾고 기선제압

문대찬 기자입력 : 2018.10.24 13:22:12 | 수정 : 2018.10.24 13:22:26

사진=AP 연합뉴스

보스턴이 다저스를 꺾고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보스턴 레드삭스는 24일(한국시간) 미국 메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7전 4승제) 1차전에서 LA 다저스를 8-4로 꺾었다.

보스턴은 선발투수 크리스 세일이 4이닝 5피안타 3실점으로 부진했으나 다저스 선발 클레이튼 커쇼를 4이닝 5실점으로 두들기며 승리를 거머쥐었다. 

선취점은 보스턴이 뽑았다. 1회말 무키 베츠의 중전 안타와 2루 도루로 득점권 찬스를 잡았고 앤드류 베닌텐디의 우전 적시타로 앞서나갔다. 여기에 J.D. 마르티네스의 적시타로 추가점까지 내 2-0으로 점수를 벌렸다.

다저스는 2회초 맷 켐프의 솔로 홈런으로 1점을 만회했고 3회초 저스틴 터너와 데이빗 프리즈의 연속 안타로 만든 무사 1,2루 찬스에서 마차도의 적시타로 동점을 만들었다.

보스턴도 반격했다. 3회말 베닌텐디의 좌전 안타로 포문을 연 보스턴은 마르티네스의 적시 2루타로 3-2 리드를 잡았다.

다저가 5회초 만루 상황에서 마차도의 2루 땅볼로 3-3 동점을 만들자 보스턴은 5회말 만루 찬스에서 잰더 보가츠의 유격수 땅볼, 라파엘 디버스의 우전 적시타로 달아났다.

다저스는 7회초 마차도의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다시 점수를 1점차로 좁혔다. 그러나 보스턴이 7회말 대타 에두아르도 누네즈의 스리런 홈런으로 쐐기를 박으면서 무릎을 꿇었다. 

양팀은 25일 같은 장소에서 월드시리즈 2차전을 치른다. 보스턴은 데이비드 프라이스, 다저스는 류현진을 각각 선발투수로 내세운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