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기장군, '2018 기장 국제 야구 대축제' 개최

19일부터 2주간 기장 현대차 드림볼파크에서 열려

강우권 기자입력 : 2018.11.20 10:47:10 | 수정 : 2018.11.20 10:47:13

부산 기장군(군수 오규석)은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체육진흥공단에서 진행하는 '지역 특화 스포츠관광산업 육성사업' 공모에 선정돼 '2018 기장 국제 야구대축제'를 19일부터 12월 2일까지 2주간 기장 현대차 드림볼파크에서 개최한다.

'기장 국제 야구 대축제'는 야구대회와 다양한 부대행사로 구성된다. 국내 최초의 엘리트 야구인들과 사회인 야구인들이 함께 하는 전국 최대 규모의 대회로 평일 엘리트 대회, 주말 사회인 야구대회로 나눠 펼쳐지게 된다. 대회기간 중에는 국내·외 야구용품 및 스포츠용품 박람회가 상시 열려 다양한 브랜드의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 야구 대축제는 야구인들만 즐길 수 있는 야구대회가 아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야구축제를 지향하며, 다채롭고 유익한 부대행사들도 준비되어 있다.

MLB사무국에서 전세계 각지의 MLB 및 야구 홍보를 위해 진행하는 야구 체험 테마파크인 'MLB 로드쇼'는 2016년 서울에 이어 국내에서 두 번째로 열리게 된다. 

투구 및 타격 체험부스와 야구 VR게임, 메이저리그 30개 구단 유니폼과 야구 전시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특별히 이번 행사에는 현직 메이저리거인 오승환 선수(콜로라도 로키스)가 참석해 팬들과 함께 하는 시간을 가진다. 

또한 평소 만나보기 힘든 프로야구 선수들과 소통할 수 있는 토크콘서트와 팬 사인회가 열린다. 

홍보대사인 이대호(롯데 자이언츠)를 비롯해 손아섭(롯데 자이언츠), 박용택(엘지 트윈스), 서건창(키움 히어로즈)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선수들이 참가해 프로야구 시즌이 종료돼 아쉬운 팬들의 마음을 달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달 24일에는 인기가수 매드크라운, 슈퍼비, 리듬파워, 면도의 힙합 콘서트와 25일 BMK 미니콘서트도 준비되어 있어 평소 야구에 관심이 없는 사람들도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가 될 예정이다.

기장군은 리틀-소프트볼구장 완공, 한국야구 명예의 전당 유치 및 야구테마파크 조성과 함께 2016년 세계여자야구월드컵 개최에 이어 38년 전통의 세계청소년야구대회의 2019년도 개최지로 확정되는 등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야구 중심도시가 됐다. 

특히 이번 축제에는 한국야구 명예의 전당의 조속한 건립을 기원하는 행사인 '한국야구 명예의 전당 프리뷰쇼'에는 KBO 전시품과, (고)최동원 선수와 이대호선수의 개인 소장품등이 전시돼 2021년 준공 예정인 한국야구 명예의 전당을 미리 체험 할 수 있다. 

오규석 기장군수는 "2018 기장 국제 야구 대축제를 개최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이번 대회를 통해 기장군이 명실상부한 한국야구의 메카가 될 것이다"며 "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향후 한국 야구 산업뿐만 아니라 야구와 관광산업이 결합된 스포츠 관광 산업의 발전을 선도하는 도시가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부산=강우권 기자 kwg1050@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