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英언론 “토트넘 팬들의 최상 시나리오, 한국 조별리그 탈락”

英언론 “토트넘 팬들의 최상 시나리오, 한국 조별리그 탈락”

김찬홍 기자입력 : 2019.01.09 17:52:55 | 수정 : 2019.01.09 17:53:07

사진=로이터 뉴스

영국 현지 언론이 토트넘 훗스퍼 팬들의 소망을 전했다.

영국 매체 더선은 9일(한국시간) “토트넘 팬들에게 가장 좋은 시나리오는 한국이 조별리그에서 탈락하는 것”이라고 표현했다.

매체는 “손흥민이 올 시즌 2번째로 국가대표에 차출된다. 상황에 따라 최대 한 달을 비우게 된다”며 “만일 한국이 조별리그에서 탈락한다면 손흥민은 토트넘에서 1경기도 결장하지 않고 아랍에미리트를 오가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러나 한국이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승리해 탈락할 일은 없을 것이다”고 예측했다.

매체는 한국이 조별리그, 16강, 8강, 4강서 탈락할 경우와 결승에 오를 경우를 각각 나눠 손흥민이 토트넘서 빠질 만한 경기를 꼽았다.

아시안컵 16강은 오는 20~22일 펼쳐진다. 8강은 24~26일, 4강은 28~29일, 결승은 다음달 1일 열린다.

토트넘은 이 기간 동안 풀럼(21일), 첼시(25일), 크리스탈 팰리스(27일), 왓포드(31일), 뉴캐슬 유나이티드(2월 2일)를 차례로 상대한다.

한국이 아시안컵 결승에 진출하면 손흥민은 최대 5경기에 결장한다.

김찬홍 기자 kch0949@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