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KT 클라우드 기반 블록체인 플랫폼 사내 서비스 적용…정식 출시

KT “‘아마존 AWS’, ‘마이크로소프트 Azure’에 대항”…BaaS KT그룹 내부 오픈

송병기 기자입력 : 2019.01.11 05:00:00 | 수정 : 2019.01.10 17:40:49

KT는 클라우드(Cloud) 기반의 서비스형 블록체인(BaaS, Blockchain as a Service) 플랫폼을 사내 서비스에 적용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KT가 개발한 클라우드 기반의 Baas 플랫폼은 국내 기업들이 블록체인 서비스를 쉽게 개발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목적이다.

현재 블록체인 시장은 세계적으로 확장 추세이지만 블록체인을 적용하기 위해 필요한 기술, 비용, 시간은 아직까지 많은 기업에 큰 장벽으로 인식되는 상황이다.

이와 관련 KT가 개발한 BaaS는 별도의 서버 구축 없이 uCloud에 블록체인 노드(Node)를 자동으로 구성해주는 기능을 제공한다. 블록체인 적용을 원하는 기업은 KT BaaS를 통해 서버 구축 비용을 절감하는 동시에 블록체인 적용을 위한 개발 기간을 단축할 수 있다.

또 KT BaaS는 블록체인 전문 개발자가 없어도 블록체인의 주요 특징인 스마트 컨트랙트(Smart Contract)를 쉽게 구현해 활용하도록 KT의 차별화 된 Smart Contract API(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래밍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이외에 블록체인 서비스가 안정적으로 운영되도록 여러 관제 기능도 지원한다.

KT는 이번 BaaS 플랫폼 개발을 계기로 마이크로소프트(Azure), IBM, 아마존(AWS) 등 해외 주요 IT 기업들과 블록체인 BaaS 시장에서 경쟁할 준비를 마치고, 이를 위해 먼저 KT그룹 내부에 BaaS 플랫폼을 1차로 오픈했다.

이어 KT는 오는 2월 시범사업을 진행한 후 3월에는 블록체인 개발을 원하는 외부 기업들을 대상으로 정식 서비스를 론칭할 예정이다.

KT 블록체인비즈센터장 서영일 상무는 “블록체인 적용을 위해 고심했던 기업들의 고민을 KT 블록체인의 차별화 된 역량이 탑재된 BaaS 플랫폼 구현으로 해결했다. 이번 KT BaaS 개발로 블록체인이 대중화되고, 나아가 대한민국이 글로벌 블록체인 산업의 1등 국가로 발돋움 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송병기 기자 songb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