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보복운전 혐의 최민수…"물의 일으켜 죄송, '연예계 활동 못 하게 한다' 막말에 화나"

보복운전 혐의 최민수…"물의 일으켜 죄송, '연예계 활동 못 하게 한다' 막말에 화나"

윤광석 기자입력 : 2019.02.01 11:34:28 | 수정 : 2019.02.01 11:34:26

최민수 보복운전 혐의 / 쿠키뉴스 DB


보복운전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최민수가 심경을 전했습니다.

최민수는 어제(31일) 연합뉴스와 인터뷰에서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지만 억울한 면도 있다"고 밝혔는데요.

그는 “상대방 차가 방향 지시등도 켜지 않고 갑자기 들어왔다.
동승자가 커피를 쏟을 정도로 브레이크를 밟았는데 내 차가 약간 쓸린 느낌이 났다.
상대도 2초 정도 정지했다가 출발한 거로 봐서 사고를 인지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후 실랑이가 벌어졌고, "상대방이 '연예계 활동을 못 하게 해주겠다, 산에서 왜 내려왔냐'고 막말을 해 나도 화가 났다"고 전했는데요.

보복운전으로 피해를 준 것에 대해서는 "상대 차에 못으로 찍힌 것 같은 자국이 있었는데 내 차는 앞뒤 범퍼가 고무라 그런 흔적이 남을 수가 없다"고 반박했습니다.

누리꾼들 반응 살펴보시죠.


sa****
상대방 왜 블랙박스 제공 안 하고 있냐?

di****
최민수가 진짜 이미지가 저렇다고 착각하는 사람이 많은데 저 정도 막말하는 사람이면 나라도 욱하겠다.

tj****
이럴 때는 연예인인 게 너무 불리하다

hk****
전에 노인 사건 때도 억울하게 뭇매 맞은 사람이라 확실하게 나올 때까진 일단 욕은 안 하겠음.


최민수는 지난해 9월, 서울 여의도의 한 도로에서 앞 차량이 차선을 걸친 채로 주행하며 자신의 진로를 방해하자
해당 차량을 추월해 급제동하고, 이로 인해 교통사고를 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한 피해자인 여성 운전자에게 모욕적인 언행을 한 혐의도 받고 있는데요.

최민수 소속사는 "재판에서 시시비비를 가릴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윤광석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