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양봉업자 손흥민 골' 토트넘, 도르트문트 3-0 완승..MOM은 얀 베르통언

'양봉업자 손흥민 골' 토트넘, 도르트문트 3-0 완승..MOM은 얀 베르통언

장재민 기자입력 : 2019.02.14 07:37:47 | 수정 : 2019.02.14 07:37:50

노란색만 만나면 강해지는 꿀벌 킬러 양봉업자 손흥민이 노란색 유니폼을 입은 도르트문트를 3-0으로 완파하는 데 큰 힘을 보탰지만, '오늘의 선수'(MOM)는 얀 베르통언이 차지했다.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르트문트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홈경기에서 후반 2분 손흥민, 후반 38분 얀 베르통언, 후반 41분 페르난도 요렌테의 연속골로 도르트문트를 3-0으로 완파했다.

이로써 손흥민은 이번 시즌 16호 골(정규리그 11골)을 기록했으며 4경기 연속 득점을 이어갔다.

도르트문트를 맞아 3-4-1-2 전술로 나선 토트넘의 최전방 투톱 스트라이커로 출격한 손흥민은 득점 없이 팽팽하게 이어진 후반 2분 왼쪽 측면에서 얀 페르통언의 크로스를 골 지역 정면에서 왼발 논스톱 슈팅으로 골 맛을 봤다.

경기 후 축구 통계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의 활약상을 높이 평가하며 손흥민에게 7.3점을 줬다. 1골 1도움으로 평점 9.2를 받은 얀 베르통언이 MOM을 차지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