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준교 "문재인 주사파 정권…탄핵 못시키면 김정일 노예"

한전진 기자입력 : 2019.02.14 19:31:37 | 수정 : 2019.02.14 19:32:41

자유한국당 청년최고위원 선거에 출마한 김준교 후보가 "문재인을 탄핵하자" 등 자극적인 발언으로 구설수에 오르고 있다. 

김준교 후보는 14일 오후 대전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전당대회에서 “지금 주사파 정권을 탄핵시키지 못하면 자유한국당이 멸망하고 김정일의 노예가 될 것이다. 우리 국민 모두가 학살당하고 강제수용소에 끌려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당원동지 여러분이 90%의 표를 몰아주면, 문재인 정부를 바로 탄핵시켜버리겠다”면서 “반역적인 문재인 일당들을 박살 내겠다”고도 했다. 

이어 “2018년이 문재인 탄핵을 준비하는 한해였다면, 2019년은 문재인 탄핵을 실천하는 한 해가 됐으면 한다”며 “문재인을 탄핵하자”고 과격 발언을 이어갔다. 

김준교 후보는 서울 과학고와 카이스트 산업공학과를 졸업했다. 이후 SBS ‘짝’ 모태솔로 특집에 남자 3호로 출연해 얼굴을 알린 바 있다. 

한전진 기자 ist1076@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