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민경욱 “연합TV, 대통령에 인공기…의욕 넘쳐, 너무 나갔다”

김태구 기자입력 : 2019.04.11 16:23:55 | 수정 : 2019.04.11 16:38:33

자유한국당 민경욱 대변인이 연합뉴스TV가 한미정상회담을 다루며 문재인 대통령 앞에 태극기 대신 인공기 이미지를 편집한 것에 대해 “너무 나갔다”고 비판했다.

민 대변인은 1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해당 장면을 공유하며 “의욕이 넘치는 방송이다. 좀 너무 나갔다”라며 “단순 실수인 줄 알았더니 ‘교착상태에 빠진 미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간다는 점을 알려주기 위해 일부러’ 그런 거라고 해당 방송이 해명한다. 어련하시겠냐. 그럼 이 사진은 실수가 아닌 기막힌 작품이니까 오해 없이 널리 알려도 되겠다”고 지적했다.

한편 연합뉴스TV 측은 논란이 커지자 제작진 실수라며 오해를 불러일으킨 점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김태구 기자 ktae9@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