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예뻐 죽겠어' 손흥민에게 뽀뽀 퍼부은 포체티노 감독

'예뻐 죽겠어' 손흥민에게 뽀뽀 퍼부은 포체티노 감독

문대찬 기자입력 : 2019.04.18 10:09:19 | 수정 : 2019.04.18 10:30:22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이 손흥민에게 진한 애정표현을 했다. 

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원정 경기에서 멀티골을 터뜨리며 활약했다. 이날 토트넘은 3-4로 패했지만 1차전에서 1-0으로 승리해 원정다득점 원칙에 따라 맨체스터 시티를 누르고 4강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토트넘 클럽 역사상 최초의 4강 진출이다. 

토트넘 준결승 진출의 일등공신이 된 손흥민은 UEFA 선정 공식 맨 오브 더 매치로 선정됐다. 

이런 손흥민이 예뻐 보일 수밖에 없을 터. 포체티노 감독은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을 붙잡고 볼에 세 차례 뽀뽀했다. 이어 둘은 마주보고 환하게 웃으며 기쁨을 나눴다.

포체티노 감독은 인터뷰에서 “손흥민은 오늘 두 골을 넣었다. 정말 환상적이었다”며 “손흥민의 플레이에 굉장히 행복하다”고 말했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