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허도환 결승포·다익손 괴력투…롯데 '5연패' 늪

SK,허도환 결승포·다익손 괴력투…롯데 '5연패' 늪

한전진 기자입력 : 2019.05.05 19:18:04 | 수정 : 2019.05.05 19:16:48

SK와이번스가 롯데 자이언츠와의 어린이날 3연전을 스윕했다. 

SK는 5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경기에서 롯데를 4-3으로 제압했다. 마운드 붕괴로 고전하는 롯데는 마지막 보루 레일리마저 무너져 5연패에 빠졌다. 

선발투수 브록 다익손은 7회 2사 1루에서 강판할 때까지 삼진 11개를 솎아내며 롯데 타선을 3점으로 막았다.

이대호는 다익손의 높은 속구(시속 143㎞)를 잡아당겨 왼쪽 펜스를 넘기는 2점 아치로 KBO리그 12번째로 통산 300홈런 고지를 밟았다.

그러나 SK는 곧바로 공수교대 후 홈런으로 반격했다. 수 허도환이 롯데 선발 브룩스 레일리의 체인지업을 끌어당겨 좌측 스탠드로 향하는 솔로포를 만들어냈다. 

다익손에 이어 서진용(7회)∼하재훈(9회) 두 강속구 투수가 무실점으로 경기를 매조졌다. 롯데 타선은 SK 투수 3명에게 삼진 17개를 헌납했다. 

한전진 기자 ist1076@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