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저소득층 학생 위해 써달라"…방탄소년단 지민, 1억원 쾌척

"저소득층 학생 위해 써달라"…방탄소년단 지민, 1억원 쾌척

한전진 기자입력 : 2019.05.08 21:22:10 | 수정 : 2019.05.09 14:42:10

그룹 방탄소년단의 멤버 박지민씨가 1억원을 기부했다.

부산시교육청은 박씨를 대신해 아버지 박 모씨가 김석준 부산시교육감에게 지역 저소득층 학생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기부금 1억원을 기탁했다고 8일 밝혔다.

부산시교육청은 부산예술고와 금사초, 금곡중, 감천중, 부산진여상 등 부산지역 16개 학교 저소득층 학생들에게 이 기부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박지민씨는 부산 회동초등학교와 윤산중학교, 부산예술고등학교를 졸업했다.

그는 지금은 폐교된 회동초등학교 마지막 졸업식에서 전교생 60명에게 방탄소년단 사인 CD를 나눠주고 졸업생 10명에게 중학교 교복비를 지원하는 등 기부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한전진 기자 ist1076@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