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경찰, 조계종 생수업체 하이트진로음료 압수수색… 자승스님 배임의혹

조현우 기자입력 : 2019.05.16 15:37:50 | 수정 : 2019.05.16 15:49:08

경찰이 조계종 생수 공급업체인 하이트진로음료를 압수수색했다. 

16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서울 서초경찰서는 전날 오후 3시께 경기 용인 하이트진로음료 본사를 압수수색해 관련 자료를 확보했다. 

앞서 전국민주연합노동조합 대한불교조계종 지부는 지난달 4일 자승 전 총무원장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 혐의로 고발했다. 

노조에 따르면 자승 스님이 총무원장으로 있던 2011년 조계종과 하이트진로음료는 ‘감로수’라는 상표의 생수 사업을 시작했다. 

노조는 이 과정에서 하이트진로음료가 상표 사용 수수료로 지난해까지 약 5억7000만원을 제삼자인 ‘㈜정’에 지급해 종단에 손해를 끼쳤다고 주장하고 있다. 

하이트진로음료 측은 “경찰 조사에 성실히 임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현우 기자 akg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