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명무 조갑녀 ‘살풀이 춤’ 세계를 무대로 공연

24일 ‘다문화와 함께하는 글로벌 콘서트’...해외공연도 추진

박용주 기자입력 : 2019.05.20 16:19:14 | 수정 : 2019.05.20 16:19:15

전북 남원이 낳은 명무 조갑녀 살풀이 춤이 세계를 무대로 첫선을 보인다.

조갑녀 살풀이 춤은 오는 24일 남원교육문화회관에서 열리는 ‘다문화와 함께하는 BOOK&북 글로벌 콘서트’에 세계 각국의 전통춤과 함께 무대에 오른다.

남원교육문화회관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세계 각국의 다문화가정과 지역민이 어우러진 화합과 소통의 장으로 마련됐다.

1부 행사는 각국의 전통놀이와 언어별 도서 전시 등 12가지 다양한 체험행사가 이뤄지고, 2부는 베트남을 비롯한 3개국의 전통춤과 우리춤 공연이 펼쳐진다. 

한국을 대표하는 춤으로 지난 12일 막을 내린 제89회 춘향제에 ‘소명(召命)’이라는 주제로 선보인 조갑녀전통춤보존회(대표 정명희)의 남원살풀이를 비롯해 남원승무 등 수준 높은 공연이 기대된다.

정명희 교수가 이끄는 조갑녀전통춤보존회는 올해 남원시와 함께 조갑녀 명무의 살풀이 춤을 전국 무대에 올리고 일본과 프랑스 등 세계무대에도 진출할 예정이다.

남원=박용주 기자 yzzpar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