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순창군, ICT 기술 모바일앱으로 만성질환 사전예방

전국 100여개 보건소 시범운영, 올 7월부터 본격 추진

박용주 기자입력 : 2019.05.20 16:29:08 | 수정 : 2019.05.20 16:29:11

전북 순창군이 첨단 ICT 기술을 활용해 만성질환위험군에 놓인 지역민의 건강관리를 위해 `보건소 모바일 헬스케어사업` 참여자 80여명을 선착순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보건소 모바일 헬스케어사업은 만성질환 위험군을 대상으로 모바일 앱과 스마트 밴드를 활용, 맞춤형 통합건강증진 서비스로 만성질환을 사전에 예방하는 프로그램이다.

군은 국가공모사업으로 추진하는 모바일헬스케사업에 지난해 12월 최종 선정, 올해 전국 100여개 시범보건소 운영기관과 함께 공동 진행한다. 
 
이와 관련 상반기 전담인력교육과 준비기간을 거쳐 오는 7월부터 본격적인 프로그램 가동에 들어갈 계획으로, 6월말까지 대상자를 모집한다.
 
대상자는 순창군에 거주하거나 직장에 재직하는 성인으로, 5가지 건강요인(혈압, 혈당, 허리둘레, 중성지방, HDL-콜레스테롤) 중 1개 이상 위험요인으로 판정된 사람인 경우에 참여할 수 있다. 단, 만성질환자로 판정된 경우는 참여가 불가능하다.

참여자로 선정되면, 모바일 앱과 연계하여 코디네이터, 의사, 간호사, 영양사, 운동처방사로 구성된 헬스케어사업팀이 24주간 맞춤형 건강관리로 만성질환을 사전에 예방하게 된다.

정영곤 군보건의료원장은 “ICT 기술을 활용해 보건소를 직접 방문하는 번거로움 없이도, 바쁜 30~50대 직장인들의 건강을 지키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순창군보건의료원 지역보건계(063-650-5245)로 문의하면 된다. 

순창=박용주 기자 yzzpar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