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유영이 SNS에 올린 ‘죽고 싶다’… 소속사 “실수로 잘못 올린 것” 해명

이유영이 SNS에 올린 ‘죽고 싶다’… 소속사 “실수로 잘못 올린 것” 해명

이준범 기자입력 : 2019.05.31 17:56:53 | 수정 : 2019.05.31 17:57:00


배우 이유영이 SNS에 올린 “죽고 싶다”는 글에 대해 해명했다.

31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따르면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측은 “확인 결과 이유영이 SNS 게시글 업로드 중 실수로 내용을 잘못 올린 것”며 “배우 본인도 많이 놀라 게시글의 내용을 바로 삭제했다"면서 "심려 끼쳐 죄송하다"고 밝혔다.

앞서 이유영은 이날 오후 자신의 SNS에 ”죽고 싶다. 매일 매일이 지옥이다. 벗어나고 싶다“라는 글과 자신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해당글은 삭제했지만 이를 본 팬들은 이유영의 상태를 걱정했다.

이유영은 최근 종영한 KBS2 '국민 여러분!'에 출연했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