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전유성 딸 전제비 “父 두 번 이혼… 아홉 살 때부터 따로 살았다”

전유성 딸 전제비 “父 두 번 이혼… 아홉 살 때부터 따로 살았다”

이준범 기자입력 : 2019.06.02 09:25:21 | 수정 : 2019.06.02 09:25:27


개그맨 전유성의 딸이 아버지에 대해 이야기했다.

2일 오전 재방송된 MBC '사람이 좋다'는 '대한민국 1호 개그맨 전유성'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 전유성 딸 전제비 씨는 “아홉 살 때 이후 따로 살았다”며 "이혼하셨으니까. 그것도 두 번이나 하셨다. 아버지한테 같이 살자고 했는데 계속 싫다고 하신다. 아무래도 따로 산 시간이 30년이라 불편하신 것 같다"고 말했다.

전 씨는 “아버지는 결혼하지 말았어야 하는 성격”이라며 “워낙 독특한 세계관을 갖고 계신다. 그걸 이해하는 여자는 없을 것 같다. 제가 딸이니까 이해했지, 남편이었으면 이해 못 했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따로 살았지만 사랑을 안 주신 건 아니다”라며 “편지를 받는다던가 이런 것들이 많았다. 책 같은 것도 많이 쓰셨다. 그 사람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는지 알 수 있지 않냐. 그런 걸 보면서 많이 이해했다”고 덧붙였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