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진주시, 국토교통부 공공건축가 공모사업 선정

강종효 기자입력 : 2019.06.03 00:43:51 | 수정 : 2019.06.03 00:46:54

경남 진주시(시장 조규일)가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19년 총괄·공공건축가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시는 지난해 12월 조규일 진주시장의 영주시 방문을 시작으로 전담팀을 구성해 공공건축가 제도를 시행할 수 있는 조례 개정 등 기반을 마련했으며 공공건축가 추진단 구성과 함께 간담회 개최 시에는 시장이 직접 참석해 공약사항과 공공 건축가 제도의 방향 등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번 국토부 공모 선정으로 시는 국비 2억 7000만원의 사업비를 전액 지원받을 예정이며 추가적으로 인건비는 향후 3년간 안정적으로 지원받아 연속적으로 공공건축가 제도를 시행할 수 있게 됐다.

진주시는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된 만큼 공공건축가 제도를 본격 도입해 진주만의 차별화된 도시 공간 및 공공건축을 담아낼 계획이다.

아울러 각종 공약사업 및 현안사업 추진 시 진주만의 공간환경 전략계획을 수립·활용해 사람중심의 사회적 가치를 담아 공공건축 디자인의 품격을 높일 계획이다. 
  
이에 진주시는 공공건축, 도시디자인, 공공시설 사업 등 특정 사업을 진행할 때 기획, 설계, 시공 및 유지·관리 단계에 이르는 사업의 일관성을 유지할 수 있도록 공공건축가를 구성했다.

서울 소재 지역 출신의 저명한 건축가인 최삼영 가와종합건축사사무소 대표를 진주시 1대 총괄계획가로 신속하게 영입함은 물론 공공건축가를 7명으로 구성하고 이 중 지역 출신의 관내 건축사 3명을 포함시켜 지역의 특수성 및 여건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

조규일 시장은 "경남 시·군 최초로 시행하는 공공건축가 제도를 통해 총괄 계획가, 공공건축가와 함께 세계적인 랜드마크 건물을 건립해 수준 있는 건축물과 균형있는 도시환경조성으로 보다 풍성하고 편리한 생활환경 조성과 더불어 관광명소로서의 역할도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진주=강종효 기자 k123@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