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비아이 마약 의혹 제보자' 한서희 “나 아닌 개입·협박한 양현석에 초점 맞춰야…'YG 전수조사해라'

'비아이 마약 제보자' 한서희 “양현석에 초점 맞춰야"

원미연 기자입력 : 2019.06.14 13:35:19 | 수정 : 2019.06.14 13:35:16

한서희 SNS


YG엔터테인먼트 연습생 출신인 한서희가
전 아이콘 멤버 비아이(김한빈)의 마약 의혹을 제보한 사람이 자신이라고 밝히면서,
"이 사건은 나에게 초점을 맞추면 안 된다."고 당부했습니다.

한서희는 오늘(14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실 전 제 이름이 이렇게 빨리 알려질지 몰랐다."며
"당황스럽고 무서운 건 사실이지만
마음 잘 먹고 있으니까 걱정 안 해도 된다."고 운을 뗐는데요.


한서희는 "내가 그동안 많이 막 살고 내 기분대로 행동하고
사람들 기분 나쁠만한 언행을 한 거 나도 인정하고 반성한다."면서도
"하지만 이 사건은 내 인성과 별개로 봐주길 간곡히 부탁드린다.
나에게 초점을 맞추면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한서희는 댓글을 통해 "덧붙이자면 난 감형 받기 위해 여러분에게 호소하는 게 아니다.
이미 2016년 8월 LSD 투약과 대마초 사건,
2016년 10월 탑과 한 대마초 사건이 병합돼서 이미 죗값을 치르는 중"이라며
"또 나를 판매책이라고 하는데, 따지고 보면 판매가 아니라 교부다.
금전적으로 이득 본 것 없다. 교부에 대해서 재조사가 이뤄진다면
성실히 조사받을 것"이라고 적었는데요.

이어 "내가 염려하는 부분은
양현석이 이 사건에 직접 개입하며 협박한 부분, 경찰 유착 등이 핵심 포인트인데
그 제보자가 나라는 이유만으로 나한테만 초점이 쏠릴 것이 걱정돼서
저란 사람과 이 사건을 제발 별개로봐주시면 좋겠다고 부탁드리는 것"이라며
"이제 와서 이런 말 하면 뭐 하지만, 전 김한빈 끝까지 말렸다."고 덧붙였습니다.


yl****
2016년에 한서희만 걸렸나 보네...
그래서 한서희가 인스타에 자기가 입 털면 yg 나가리 된다고 그런 글 올렸잖아

ho****
저번에 와이지 비밀 몇 개나 숨겨줬는데...
자기 건들지 말라고 말한 게 거짓말이 아니었네 ㄷㄷㄷ

co****
양현석 이 사람 은 진짜 감방 보내자!

uw****
양현석 실검 두 번째 페이지로 자꾸 넘어간다. 네이버 조작질.
누리꾼들아 양현석 검색 계속해라.

ki****
YG 엮여있는 애들 더 많을 듯... 이번 기회에 YG 전수조사해라


앞서 지난 12일 아이콘 전 멤버 비아이의 마약 구매, 투약 의혹이 불거졌습니다.

한 매체는 비아이가 2016년 지인 A 씨와 나눈 모바일 메신저 대화 일부를
재구성해 공개하며, 비아이가 A 씨에게 마약을 구하고 싶다고 했음은 물론
마약을 해 본 경험도 있다고 의혹을 제기했는데요.

이후 A 씨가 다름 아닌 빅뱅의 탑과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 등으로
지난 2017년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등을 선고받은 한서희인 것으로 알려지며
사건의 파장이 더욱 커졌습니다.

한서희는 어제(13일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를 통해
과거 마약 논란으로 경찰 조사를 받을 당시
아이콘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회장으로부터
비아이의 마약 의혹에 대해 수사기관에 비아이는 관련이 없는 것으로
진술을 번복해달라는 지시를 받았다는 의혹에 대해 입을 열었는데요.

그는 "말해 뭐 해요. 솔직히 알지 않냐."면서도
"기자님 생각하는 것과 똑같다. 기사 나온 대로 맞다.
저 회장님한테 혼난다. 진짜 아무 말도 못 한다.
휴대폰 번호도 바꿀 것"이라고 말해 논란이 확산됐습니다.

이와 관련해 YG 측은 한서희가 경찰 조사에서
자신의 죄를 경감 받기 위해 비아이의 이름을 언급한 것을 확인하고,
한서희를 만나 진술 내용을 바로잡아달라 요청했을 뿐이라고 밝혔습니다. 원미연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