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권창훈, 교체 투입 5분 만에 분데스리가 데뷔골

권창훈, 교체 투입 5분 만에 분데스리가 데뷔골

장재민 기자입력 : 2019.08.25 09:10:25 | 수정 : 2019.08.25 09:10:28

사진=프라이부르크 공식 트위터

권창훈(프라이부르크)이 교체 5분 만에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데뷔골을 터뜨렸다.

권창훈은 24일(한국시간) 독일 파더보른의 벤틀러 아레나에서 열린 2019~2020 독일 분데스리가 2라운드 파더보른과 원정경기에서 팀이 2-1로 후반 40분 교체 투입돼 경기장을 밟았다.

권창훈은 경기 종료를 앞둔 후반 45분 루카스 횔러의 패스를 받아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 3분 만에 실점한 프라이부르크는 기안-루카 발트슈미트의 페널티킥 골과 닐스 페테르센, 권창훈의 골에 힘입어 3-1 역전승을 거두며 리그 2위로 뛰어올랐다.

한편 권창훈은 이번 시즌 디종에서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