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죽도 명물견 밍키, 필살 애교에 관광객 ‘함박웃음’

죽도 명물견 밍키, 필살 애교에 관광객 ‘함박웃음’

이은호 기자입력 : 2019.11.17 10:45:45 | 수정 : 2019.11.17 10:51:18

사진=SBS 제공

충남 홍성의 작은 섬 죽도에 관광객을 안내하는 ‘명물견’ 밍키가 산다.

17일 오전 방송한 SBS ‘동물농장’에서는 죽도 안내견 밍키의 하루가 공개됐다. 이날 죽도에 배가 도착할 시간이 되자 ‘밍키’는 분주해지기 시작했다. 선착장에 도착한 관광객들을 살펴본 뒤 점찍은 관광객 앞에서 애교와 필살기 ‘발라당’을 선보였다. 사람들은 뭔가에 홀린 것처럼 ‘밍키’를 따라 걷고, ‘밍키’는 가이드가 돼 관광객을 이끌었다.

관광객들의 취향에 맞춘 관광 코스 안내는 기본이고, 포토존에선 포토타임을 챙겨주는 능숙함까지 보였다. 심지어 관광객들을 식당으로 안내하기까지 했다. 

일견 유기견 같지만 밍키는 죽도의 한 식당에서 돌보고 있었다. 견주는 “손님들 데리고 산책 돌고 (식당으로) 데리고도 온다”면서 “자기가 좋아서 사람들 따라다니니까 내가 묶어놓으면 답답할 것 같다. 바라는 건 밍키가 안 아프고 나하고 같이 오래 사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