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사랑한다면 취소해주세요” 나영석 PD의 호소

“사랑한다면 취소해주세요” 나영석 PD의 호소

인세현 기자입력 : 2019.11.21 11:04:51 | 수정 : 2019.11.21 11:23:44

사진=쿠키뉴스DB

나영석 PD가 유튜브 채널의 구독을 취소해달라고 호소했다.

나영석 PD는 20일 유튜브 채널 십오야를 통해 ‘100만 구독자 돌파 기념 축하 파티 겸 구독 취소 독려 캠페인을 위한 긴급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방송에서 나 PD는 유튜브 구독자 100만 돌파를 기념하는 골드버튼을 공개하며 “구독자가 100만 명을 넘어섰다. 기쁨을 나누기 위해 라이브를 켰다. 정말 감사하다”라고 인사했다.

이어 나 PD는 “달나라 여행을 알아보니 한 사람당 4000억 원이 든다. 두 명이 가면 8000억 원, 나까지 가면…”이라며 말을 잇지 못하다가 “순금으로 만들어진 골드버튼이 1000개 있어도 달에 가긴 어렵다. 돈을 빌리는 방법을 알아보기도 했는데, 4000억 원을 빌리려면 tvN을 담보로 잡아도 안 된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마지막 방송 시 구독자가 100만 이상이면 달나라에 간다는 공약을 했다, 마지막 방송까지 아직 48시간이 남았다. 여러분에게 작은 부탁을 드리겠다”며 ‘사랑한다면 취소하세요’ 캠페인을 설명했다.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아일랜드에 간 세끼’ 마지막 방송 전까지 유튜브 채널의 구독자가 100만 명 이하로 내려갈 수 있도록 구독 취소를 해달라는 것이다.

취소 공약도 내걸었다. 나 PD는 “여러분이 댓글로 입수를 하라면 입수를 하겠다. 원하는대로 하겠다. 어떻게 해야 여러분의 화가 풀릴지 모르겠다”며 사정했다.

끝으로 나 PD는 “요즘 펭수가 인기다. 펭수 채널을 구독해 달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나 PD는 지난 9월 20일 유튜브 채널 나나나(현 십오야)를 통해 tvN 예능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 – 아이슬란드 간 세끼’ 첫 방영 기념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며 “구독자가 100만 명을 돌파하면 은지원, 이수근을 달나라에 보내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이 공약 이후 구독자가 점차 증가해 100만 명을 달성했다. 이에 나 PD는 “공약에 대한 실천 방법을 다각도로 알아보고 있는 중”이라는 입장을 내놓기도 했다.

인세현 기자 inout@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