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박항서의 베트남, 올림픽 출전 빨간불… 북한전 무조건 이겨야

박항서의 베트남, 올림픽 출전 빨간불… 북한전 무조건 이겨야

문대찬 기자입력 : 2020.01.14 10:45:25 | 수정 : 2020.01.14 10:45:33

사진=아시아 축구연맹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U-23(23세 이하) 축구 대표팀이 요르단과 비겼다. 도쿄 올림픽 진출을 위해선 무조건 다음 상대인 북한을 꺾어야만 한다.

베트남은 13일 태국 부리람의 부리람 스타디움에서 열린 요르단과의 대회 D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0-0으로 비겼다. 아랍에미리트(UAE)와의 1차전에 이어 2경기 무승부를 거둔 베트남은 조 3위에 자리했다. 16일 북한과의 조별리그 최종전을 치러야만 8강 진출 여부를 알 수 있게 됐다. 베트남이 북한을 상대로 비기거나 패하면 탈락이다.

올림픽 개최국 일본이 조기에 탈락하면서 이 대회에서 3위 안에 들어야 올림픽에 갈 수 있다. 베트남과 같은 조인 북한은 탈락이 확정됐다. 북한은 아랍에미리트에 0-2로 패하면서 2패로 D조 최하위에 그쳤다. 지난 10일에는 요르단에 1-2로 졌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