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종 코로나 환자 4명 추가… 2차 감염 다수 한국인 3명·중국인 1명

국군수도병원·서울대병원·조선대병원 격리

김양균 기자입력 : 2020.02.06 08:29:51 | 수정 : 2020.02.06 15:38:12

[쿠키뉴스] 김양균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환자가 23명으로 늘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6일 오전 8시 현재 4명의 환자가 추가 확인됐다. 우선, 20번째 확진환자 41세 한국여성으로, 15번 환자의 가족이다. 20번 환자는 자가 격리 중 시행한 검사 결과, 5일 양성으로 확인돼 국군수도병원에 격리 조치됐다.

다음 21번 환자는 59세 한국여성이며, 6번 환자의 접촉자다. 그는 자가 격리 중 시행한 검사 결과, 5일 양성으로 확인돼 서울대병원에 격리 조치됐다. 22번 환자는 46세 한국남성으로, 16번 환자의 가족이다. 마찬가지로 자가 격리 중 시행한 검사 결과, 6일 양성으로 확인돼 조선대병원에 격리 조치됐다. 

마지막 23번 환자는 58세 중국 국적 여성이며, 관광 목적으로 지난달 23일 입국했다. 보건소 조사로 발열이 확인되어 시행한 검사 결과, 6일 양성으로 확인돼 국가지정격리병상으로 입원할 예정이다.

아직 이들에 대한 구체적 접촉자 수나 동선이 공개되지 않은 상황이다. 질본은 이들에 대해  현재 역학조사 및 방역조치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ange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