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봉준호 '기생충',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앞두고 또 최우수 국제영화상

'기생충',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앞두고 또 최우수 국제영화상

유수인 기자입력 : 2020.02.09 15:36:23 | 수정 : 2020.02.09 15:37:01

[쿠키뉴스] 유수인 기자 =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을 하루 앞두고 또 상을 받았다.

연합뉴스에 따르며노 ‘기생충’은 8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산타 모니카에서 열린 제35회 필름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즈에서 최우수 국제영화상을 받았다.

필름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즈는 1984년 시작했으며 대형 배급사들이 배급하지 않는 영화들을 대상으로 하는 독립영화 시상식이다.

봉 감독이 이 시상식 후보에 오르기는 이번이 두 번째다. 지난 2010년 영화 ‘마더’로 후보에 올랐지만 수상하지 못했다.

봉준호 감독은 수상 소감으로 “10년 전에 이곳에 왔었다. 상은 받지 못했다”며 “최고의 앙상블을 보여준 배우들, 우리 스태프 그리고 모든 것을 지원해준 바른손, CJ, 네온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뉴욕의 아주 오래된 극장에서 '기생충' 첫 상영을 하던 날이 기억난다. 질의응답을 하던 중 쥐가 객석 뒤로 지나가는 것을 봤다”며 “초현실적인 느낌이 들면서 그게 행운의 상징이었던 것 같다. 쓸데없는 소리를 했다”고 말했다.

suin92710@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