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손흥민 극장 멀티골’ 토트넘, 아스톤 빌라에 3-2 극적승

‘손흥민 극장 멀티골’ 토트넘, 아스톤 빌라에 3-2 극적승

김찬홍 기자입력 : 2020.02.17 05:49:02 | 수정 : 2020.02.17 05:51:20

사진=AP 연합

[쿠키뉴스] 김찬홍 기자 = 손흥민(28․토트넘 훗스퍼)이 아스톤 빌라를 상대로 맹활약을 펼쳤다.

토트넘은 지난 16일(한국시간) 영국 버밍엄의 빌라 파크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아스톤 빌라와 2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손흥민의 멀티골에 힘입어 3대 2로 승리했다. 3연승을 기록한 토트넘은 승점 40점(11승7무8패)를 기록해 5위로 올라섰다.

선제골은 아스톤 빌라가 넣었다. 전반 9분 아스톤 빌라의 크로스를 토비 알데르베이럴트가 걷어내는 과정에서 자책골로 이어졌다. 알데르베이럴트는 전반 27분  코너킥 상황에서 손흥민의 크로스가 모우라, 에릭 다이어에 맞고 흘렀고 이를 알데르베이럴트가 터닝 슈팅으로 연결하며 만회했다. 스코어는 1대 1.

손흥민이 전반 추가 시간 팀의 역전골을 뽑았다.

전반전 추가 시간 베르바힌이 얻은 페널티킥의 키커로 나섰다. 손흥민의 페널티킥은 상대 골키퍼 레이나 페페에게 막혔지만, 그는 흘러나온 공을 침착하게 나온 골을 밀어넣었다.

손흥민의 득점은 EPL 리그 통산 50호골이자 리그 8호골, 시즌 15호 골이다. 아울러 프로 데뷔 후 첫 5경기 연속골이다. 손흥민은 지난달 23일 노리치시티와의 EPL 24라운드를 시작으로 다섯 경기 연속 득점에 성공하며 물오른 골 감각을 과시했다. 동시에 한국인 EPL 100번째 득점 기록도 달성했다.

토트넘의 기세는 오래가지 못했다. 아스톤 빌라가 이른 시간에 다시 동점골을 넣었다. 후반 9분 코너킥 상황에서 잭 그릴리쉬의 크로스를 비에른 잉헬스가 헤딩슛으로 토트넘의 골망을 갈랐다.

2대 2로 팽팽하게 이어지던 경기는 후반 막바지 손흥민의 발끝에 승패가 갈렸다. 

후반 추가시간 손흥민은 후방에서 넘어온 패스를 아스톤 빌라의 수비수 비요른 엥헬스가 컨트롤 미스로 흘린 공을 놓치지 않고 드리블로 이어간 뒤 오른발로 침착하게 밀어 넣으며 극장골을 만들었다.

손흥민의 멀티골에 힘입어 토트넘은 극적인 승리를 거뒀다. 경기 후 축구 전문통계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이날 그라운드를 밟은 양 팀 선수 28명 가운데 가장 높은 8.4점의 평점을 손흥민에게 줬다.

kch0949@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