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린가드, 게임 방송으로 코로나19 기부금 마련

린가드, 게임 방송으로 코로나19 기부금 마련

문대찬 기자입력 : 2020.04.08 10:13:52 | 수정 : 2020.04.08 10:13:56

사진=EPA 연합뉴스

[쿠키뉴스] 문대찬 기자 =제시 린가드(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게임 방송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금을 마련했다.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스포츠일러스트레이티드(SI)는 7일(현지시간) “린가드는 영국 국민보건기구(NHS)를 위해 1만 2000파운드(약 1800만원)의 기금을 모았다”라고 전했다.

코로나19가 대유행하면서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를 비롯한 유럽 축구 5대 리그도 일시 중단됐다. 선수들은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SI에 따르면 린가드는 맨체스터 래퍼 아이치, 코미디언 마이클 다파아와 함께 ‘FIFA20’ 게임 방송으로 기부금을 모으자는 계획을 세웠다. 방송을 시작한지 2시간도 채 되지 않아 10만 명이 넘는 사람들이 이들의 방송을 시청했고 1만 2000파운드가 모였다. 

SI는 “린가드의 게임 실력과 상관없이 1만 2000파운드를 모금한 것은 충분히 박수 받아 마땅한 일”이라고 칭찬했다.

린가드는 방송이 끝난 뒤 트위터를 통해 “기부한 모든 분에게 감사드린다. 모금된 돈은 대의를 위해 쓰일 것이다. 날 도와준 에이치와 다파아에게 다시 한 번 고맙다”고 언급했다.

mdc0504@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