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대표이미지
비만예방을 위한 생활 속 실천법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이 매월 추진하는 ‘건강약속12’의 열 번째 약속으로 ‘비만예방을 위한 생활 속 실천’을 제안했다. 개발원은 “건강하게 먹고, 활발하게 움직이는 습관을 만드는 것이 비만예방의 첫걸음이다”라며 “일상 속에서 소소하게 쌓은 실천이 확실한 변화를 이끌 것”이라고 밝혔다. ◇ 건강… - 2018/10/30
대표이미지
잇단 알코올중독死...청소년 음주 폐해↑
최근 급성 알코올 중독으로 사망한 사건이 잇따라 발생하면서 해당 질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지난 8월, 청주의 한 모텔에서 여중생이 학교 친구·선배들과 술을 마신 뒤 의식을 잃고 쓰러져 병원으로 후송됐으나 결국 숨진 사건이 발생했다. 이어 9월에는 영광에서 여고생이 남고생 2명과 음주 후 성… - 2018/10/29
대표이미지
성인도 맞아야 하는 예방접종, 어떤 것들이 있을까?
예방접종은 어린이는 물론성인, 특히 노인들에게도 중요하다. 서울대병원 의료진의 도움으로 성인 예방접종에 대해 알아봤다. 보통 ‘예방접종’ 이라고 하면 어린이 대상 예방접종을 떠올린다. 아이가 태어나면서부터 연령별로 다양한 접종을 실시한다. 예방접종은 질병을 예방하는 가장 효과적이고 안전한… - 2018/10/27
대표이미지
'정신질환자' 10년간 증가율 1위…조울증·조현병 조기 치료 필요…
2018년 국민건강보험공단 조사 결과, 지난 10년간 임상 환자 증가율 1위를 기록한 진료과는 정신건강의학과인 것으로 조사됐다. 대표적인 정신질환에는 공황장애, 우울증, 조울증, 조현병 등이 있다. 현대인의 이런 정신질환은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 갑작스런 공포감의 발현 ‘공황장… - 2018/10/26
대표이미지
가을 찬바람, 유아 축농증 주의하자
환절기에는 감기가 길어지면서 중이염, 축농증이 합병증으로 발전하기 쉽다. 특히 축농증은 주로 코감기가 길어지면서 나타나는데, 코점막의 기능약화로 콧물배출이 되지 않아 부비동(코 옆의 빈 공간) 내부 점막에 염증이 생기고 농이 차면서 발생하게 된다.축농증은 코 주변 얼굴 뼈 속에 있는 ‘부비동’이… - 2018/10/28
대표이미지
입이 마르고 입냄새 걱정이라면 '구강건조증' 의심하세요
#70대 김모씨는 얼마 전부터 침이 부족해지면서 발음이 어눌해지고, 심한 입냄새까지 나기 시작했다. 자연스러운 노화현상이라고 생각했지만, 본인은 물론 주변인들도 불편함을 호소해 병원에서 진료를 받았다. 그 결과, 혀 밑의 침샘이 결석으로 인해 막혀있어 침이 나오지 않는다는 진단을 받았다.건강한 사… - 2018/10/25
대표이미지
간암을 이기는 건강한 식사, ‘콩’ 곰팡이 조심
간암은 전 세계에서 연간 약 50만 명, 우리나라에서는 연간 약 1만 명의 환자가 발생한다. 간암으로 인한 사망률은 우리나라가 OECD 국가 중 가장 높으며, 국내 사망률은 폐암에 이어 2위이다. 간암 발병 원인은 B형 간염, C형 간염, 간경변증, 지방간, 음주, 흡연, 아플라톡신 등이다.간암 환자는 다양한 영양… - 2018/10/25
대표이미지
기흉 환자 절반은 10~20대, 재발 높아 수술 필요
한 드라마에서 ‘기흉’으로 쓰러진 환자 가슴에 응급처치로 볼펜을 꽂아 살려내는 장면이 나와 화제가 된 적이 있었다. 기흉은 통계적으로 재발률이 높은 질환 중 하나다. 한 번 재발하면 3차, 4차 발생률이 더욱 높아진다. 기흉은 폐에 생긴 기포가 터지면서 압력 차이에 의해 폐를 둘러싸고 있는 흉막에 공기… - 2018/10/24
대표이미지
우리 아이 충치예방법…'치실' 사용 중요해
아이들의 치아 건강관리는 쉽지 않다. 하나에서 열까지 모두 부모 손이 가야 하기 때문이다. 신경 써서 관리해도 충치가 생기는 건 한순간이다. 아이들의 충치 예방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지만, 가장 기본은 올바르고, 꼼꼼한 칫솔질 및 치실 사용 습관이다. 아울러 3~6개월 간격의 주기적인 소아치과 방문을 통… - 2018/10/23
대표이미지
자도 자도 피곤하다고요?
수면부족으로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는다면 수면무호흡증을 의심해야한다. 수면무호흡증은 심해지면 뇌졸중, 심부전, 고혈압 등 심혈관질환까지 유발할 수 있다.‘코골이’는 목젖 뒤쪽의 기도가 좁아지면서 공기 흐름에 저항이 생겨 주위 구조물들이 떨리며 나는 소리를 말한다. 코골이가 심해지면 목젖이… - 2018/10/21
대표이미지
가을 등산, 무리하면 허리 병나요
단풍놀이를 즐기기 위해 입산객들이 많아지면서, 허리 통증으로 병원을 찾는 환자들이 늘고 있다. 무리하게 등산을 하게 되면 각종 질환과 골절 위험이 뒤따른다. 특히 40~50세 중년 여성이나 체지방 비율이 너무 낮은 마른 여성의 경우에는 가급적 등산을 삼가야 한다.특히 내리막길에서는 본인 체중의 약 3… - 2018/10/22
대표이미지
모르는 사이 간 굳어가는 간경변, 암까지 될 수 있어
매년 10월20일은 대한간학회가 국민에게 간 질환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고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제정한 ‘간의 날(Liver Day)’이다.간은 인체에서 가장 크고 복잡한 기관 중 하나로 약 2500억~3500억 개의 간세포로 이뤄져 있다. 체내로 유입되는 독소와 노폐물 해독, 몸속에 들어온 영양소… - 2018/10/20
대표이미지
감기는 소주에 고춧가루 타먹는 게 약? 감기에 대한 진실…
코 밖으로 내쉬는 공기가 차가워지는 가을이 되면 감기에 걸리는 사람들이 많아진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통계를 살펴보면 지난해 국내에서 감기로 의료기관을 찾은 환자는 1954만 4919명으로 집계됐다. 감기(급성비인두염, Common cold)는 바이러스를 포함한 여러 병원체에 의한 급성 상기도 감염… - 2018/10/18
대표이미지
가을 골프, 자칫 허리통증 유발할 수도
골프마니아들에게 가을은 골프 라운딩에 적합한 시즌이다. 그러나 급격한 일교차에 충분한 스트레칭 없이 골프채를 휘둘렀다가 자칫 척추 뼈나 인대, 디스크 등에 무리가 생길 수 있다.골프는 골반과 허리 근육을 이용해 몸의 한쪽만을 주로 사용하게 된다. 근력이 약하거나 평소 운동량이 부족한 사람이 허리… - 2018/10/18
대표이미지
유방암,아는 만큼 보인다
유방암은 우리나라에서 갑상선암을 제외하고 여성에게 가장 흔한 암이다. 특히 발병률이 줄어드는 서구권과 달리 국내에서는 유방암 발병률이 지속적으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다행스러운 것은 유방암 환자의 60% 이상이 검진을 통해 조기에 암을 발견 할 수 있다는 점이다. 또 유방암은 다른 암에 비해 비… - 2018/10/17
대표이미지
10월 16일 ‘세계 척추의 날’…20대 척추환자 증가세…
척추질환을 앓는 20대가 증가하고 있다. 학업과 취업준비 기간이 갈수록 늘어나면서 스트레스, 잘못된 자세 등으로 청년 척추질환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10월 16일 세계보건기구(WHO)가 정한 ‘세계 척추의 날’을 맞이해 20대의 척추 건강 실태에 대해 살펴봤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지난… - 2018/10/16
대표이미지
주요 사망원인 4위 'COPD', 담배와 연관성 높아
연일 쾌청한 날씨지만, 맑은 날에도 숨쉬기 어려운 사람들이 있다. 바로 만성 폐쇄성 폐질환(이하 COPD) 환자다. 세계보건기구에 따르면 COPD는 주요 사망원인 4위 질환으로, 2030년경에는 3위로 올라설 것으로 보인다. 국내에서는 많은 환자들이 천식으로 잘못 알고 있어, 제대로 된 관리를 받지 못하고 있… - 2018/10/13
대표이미지
아이 건강 치아 바란다면, ‘비타민D’ 챙겨야
아이의 건강한 치아 건강을 바란다면 임산부들은 앞으로 비타민D 섭취를 잊지 말아야겠다.비타민D는 칼슘과 인을 흡수하는데 꼭 필요한 요소로, 태아의 뼈와 치아를 생성하는데 영향을 미친다. 임산부가 비타민D 부족 현상을 겪을 경우 이러한 부담은 태아에게도 고스란히 전달된다.비타민D는 임신 16~28주… - 2018/10/15
대표이미지
뚝 떨어진 날씨, ‘급성후두염’ 주의보
기온이 갑자기 떨어지면서 급성후두염에 걸리지 않도록 주의해야겠다.환절기에 가장 많이 호소하는 감기증상 중 하나는 목이 붓고 갑자기 목소리가 변하는 증상인데, 이는 바이러스나 세균 등의 감염에 의해 후두와 그 주변 조직에 염증이 생기는 급성후두염 때문이다.후두 점막은 코와 입으로 들이마신 공기… - 2018/10/14
대표이미지
수능 위해 관절 건강 미리 챙기자
한 달 남짓 남은 대학수학능력시험, 수험생들은 스트레칭으로 컨디션 관리에 도움을 얻을 수 있다.대부분의 수험생들이 수험 준비로 건강에 신경 쓰지 못하고 있지만, 자칫 잘못된 자세로 공부를 하다 근골격계 질환을 얻을 수도 있다. 수험생을 위한 스트레칭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집중력 ‘업’시키는… - 2018/10/13
대표이미지
눈건강의 시작 ‘안저검사’ 40세부터 꼭 챙기세요
녹내장, 당뇨망막병증, 황반변성 등 3대 실명질환 조기 발견으로 실명위험 낮춰40세부터는 정기적인 ‘안저검사’를 통해 3대 실명질환을 조기에 발견하는 노력이 필요하다는 조언이다.대한안과학회(이하 학회)는 지난 10일 제48회 눈의 날을 맞아 ‘중장년층 눈 건강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하기 위해 ‘안저… - 2018/10/12
대표이미지
단단한 살은 잘 빠지지 않는다?
흔히 물렁한 살은 빠지기 쉽지만, 살이 단단하면 빼기 어렵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는 잘못된 속설에 불과하다. 손으로 만졌을 때 단단하지만 근육이 아닌 지방으로 이뤄져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비만클리닉-지방흡입 특화 의료기관 365mc병원 서재원 병원장은 “지방이 피부의 한정된 공간에 많이 축적되… - 2018/10/11
대표이미지
다이어트 위한 ‘식사일기’를 아시나요?
감량 계획표나 식사일기 등으로 자신의 운동량과 식습관을 기록하면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된다.비만 전문가들은 식사 일기를 쓸 때 내가 먹은 음식의 종류와 섭취량뿐 아니라 식사 시간과 장소 등 식습관에 영향을 끼치는 요소들을 꼼꼼히 적는 것이 좋다고 조언한다.그날 잘했던 점, 잘못한 점을 작성해 셀프 피… - 2018/10/10
대표이미지
임신·출산 시기별 주의해야 할 생활수칙은?
오는 10월 10일은 저출산을 극복하고 임산부를 배려, 보호하는 사회적 분위기 형성을 위해 제정된 ‘임산부의 날’이다. 건강한 임신과 출산은 모든 임산부의 소망이다. 그러나 임신은 모든 여성에게 낯설고 어려운 과정이다. 신체적 변화에 적응해야 함은 물론, 무엇을 조심해야 하고, 태교는 어떻게 해야 할… - 2018/10/09
대표이미지
적적해서 한 잔? 노인 음주, ‘우울증’ 유발
노인 음주가 우울증과 자살률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현재 우리나라 65세 이상 고령자는 전체 인구의 14.3%를 차지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매년 증가하는 노인 우울증과 자살률을 낮추기 위해 알코올 문제에 관심을 가져야한다고 조언했다.지난해 노인실태조사에 따르면, 지난 1년간 음주경험자는… - 2018/10/08
대표이미지
유아 돌볼 때 절대 ‘흔들지’ 마세요!
유아를 돌볼 때 아이를 심하게 흔드는 행동은 치명적인 후유증을 유발시킬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흔들린 아이 증후군(shaken baby syndrome)’은 대개 2세 이하의 유아가 울거나 보챌 때 심하게 흔들어서 생기는 질환이다. 뇌출혈과 망막출혈이 특징적이고 그 외 장골이나 늑골의 골절 등… - 2018/10/07
대표이미지
지방간, 소리 없이 찾아오는 간 손상의 ‘방아쇠’
현대인들은 극심한 피로에 시달린다. 충분한 숙면과 휴식을 취해도 개운함을 느끼지 못하는 증상은 현대인들의 오랜 고질병이기도 하다. 만약 피곤이나 숙취가 지나치게 오래간다면 간 건강을 점검해봐야 한다.간은 체내 독소와 노폐물의 75%를 해독하는 역할을 한다. 탄수화물 대사, 아미노산 및 단백질 대사… - 2018/10/06
대표이미지
여성 수험생의 생리 핸디캡 ‘피임약’으로 극복
찬바람 부는 가을은 수험생의 계절이기도 하다. 고3 수험생에게는 수능, 대졸예정자는 취업시험과 입사면접 등이 그것이다. 시험 당일 긴장으로 인한 실수 한두 개가 당락을 결정지을 수도 있는 만큼, 수험생들에게 중요한 D-DAY에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합격 전략이다.특히 평소 생리통… - 2018/10/05
1 2 3 4 5 6 7 8 9 10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