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LINC+사업단, 산학협력 워크숍 성황리 개최

/ 기사승인 : 2017-11-30 11:12:07
+ 인쇄

LINC+사업단은 지난 29일 ‘2017 산학협력 워크숍(JJ-Techno Festa)’을 열었다. 이 행사는 교육부, 한국연구재단, 전주대학교가 개최하고, 전라북도, 전주시, 완주군이 후원했다.

LINC+사업단은 지난 2004년부터 가족회사와의 유기적인 협력 체제 구축 및 산학 협력의 선도와 활성화를 목적으로 올해로 14회째 워크숍을 열고 있다.

특히 올해는 사회맞춤형 산학협력선도대학육성(LINC+)사업에 선정된 기념으로 지난 1년간 LINC+사업단이 주최한 각종 대회의 학생 수상작들을 전시했다.

이번 워크숍은 캡스톤디자인경진대회, 현장실습 수기공모전, 3D모델링경진대회, 창업동아리 경진대회에 참가한 학생들의 우수 작품들을 전시했다.

또한 전주대학교 VISION 2025 설명 및 4차 산업혁명과 LINC+사업 산학협력 사례를 발표했고, 우수 가족회사에 대한 감사패 전달식을 진행했다.

최원철 부총장은 인사말을 통해 “우리 대학이 LINC+사업에 선정돼 산학 협력을 선도할 수 있도록 협력해 주신 지역사회 내 가족회사 및 기관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성공적으로 LINC+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더 많은 관심과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전주=유승호 기자 a2396b@kukinews.com